政, 비의료인 문신시술 허용 추진..법개정까지 될까?
政, 비의료인 문신시술 허용 추진..법개정까지 될까?
  • 고신정 기자 ksj8855@doctorsnews.co.kr
  • 승인 2019.10.10 16:24
  • 댓글 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8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박은하 2019-10-15 18:40:00
이미 대한민국 국민들은 반영구화장이 미용시술이라는 것을 인지하고 있고
병원에서 의사가 하지 않는다는 점은 누구나 알고 있는 사실입니다.
우리나라도 제도개선이 필요합니다. 공중위생관리법을 일부 개정해 반영구화장 미용사로 자격확대 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박정숙 2019-10-15 17:31:34
반영구화장 시술자격 확대발표를 지지합니다]
무분별한 시술확대가 아니라 체계적인 시스템을 갖추어 법규를 만들자는 이야기 입니다.

2019-10-12 15:19:28
미국에 CPCP라는 국제적으로 인정해주는 반영구 자격이 있다. 일본도 중국도 유럽도 전부 인정하고 있는데 이자격증 들여오면 될듯 싶다. 우리나라 소비자들도 이제 보호받아야 한다고 본다. 의사들 밥그릇만 챙길게아니라

1111 2019-10-12 15:17:14
문신하면 병원서 진료도 거부하더라 지들 밥그릇 떨어질까바 전전긍긍하느라. 내 참나 어이없어서./

ㅂㅂㅂㅂ 2019-10-12 15:15:47
입술문신하고 병원 약타러 같더니 의사가 어디 문신하고 약타러 왔냐고 진료도 안해주더라 전쟁중에도 적군도 치료하는게 의사인데 그런 게 우리나라 실정이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