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동호흡기증후군(MERS) 진단·신고 대응지침 배포
중동호흡기증후군(MERS) 진단·신고 대응지침 배포
  • 송성철 기자 good@doctorsnews.co.kr
  • 승인 2015.06.02 09:56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병협, 메르스 대응 개정 사항·의심환자 내원 시 의료기관 행동지침 등 안내

▲ * 중동지역: 아라비안반도 및 그 인근 국가(바레인, 이라크, 이란, 이스라엘의 서안과 가자지구, 요르단, 쿠웨이트, 레바논, 오만, 카타르, 사우디아라비아, 시리아, 아랍에미레이트, 예멘)** 밀접접촉 - 환자와 2미터 이내에 머문 경우 - 같은 방 또는 진료/처치/병실에 머문 경우(가족, 보건의료인 등) - 환자의 호흡기 분비물과 직접 접촉한 경우
대한병원협회는 1일 중동호흡기증후군(MERS-CoV, 이하 메르스) 추가환자 발생 방지와 감염환자 치료를 위한 대응지침을 발표했다.

병협은 1일 전국 회원병원에 보낸 공문을 통해 일선 진료현장에서 메르스로 의심되는 환자를 진료할 때 '메르스 의심환자 내원 시 행동지침'을 잘 지켜 환자뿐만 아니라 병원의 의료진 보호에 만전을 기해달라고 요청했다.

병협은 "과거 신종플루 사태와 같이 국가의 재난적 상황이 발생할 때 마다 지원을 아끼지 않은 데 대해 감사한다"면서 "이번에도 메르스 감염 확산 사태를 조속히 종속시킬 수 있도록 계속적인 관심을 보여달라"고 당부했다.

병협은 정부와의 적극적인 협조를 통해 메르스 사태에 대응하고 있다고 밝혔다.

병협은 ▲메르스 진단·신고기준 개정 사항 ▲2015 메르스 대응 지침(밀접접촉자 의심환자 발열 판단 기준을 38°C 이상에서 37.5°C 이상으로 하향 조정 ▲메르스 의심환자 내원 시 행동지침(제3-1판, 수정분) 등을 5월 29일 공문을 통해 전국병원에 안내(관련 홍보물 우편 발송) 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