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을 위한 바른 소리, 의료를 위한 곧은 소리
updated. 2024-06-20 06:00 (목)
경북의사회, 2024년 희망찬 출발 위한 신년인사회 개최

경북의사회, 2024년 희망찬 출발 위한 신년인사회 개최

  • 이정환 기자 leejh91@doctorsnews.co.kr
  • 승인 2024.01.15 15:50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우석 회장 "남은 임기 의사회 발전 및 회원 권익보호 위해 힘쓸 것"

[사진제공=경상북도의사회] ⓒ의협신문
경상북도의사회가 지난 11일 오후 7시 30분, 의사회관 4층 대회의실에서 2024년 희망찬 출발을 위한 신년인사회를 개최했다.[사진제공=경상북도의사회] ⓒ의협신문

경상북도의사회가 지난 11일 오후 7시 30분, 의사회관 4층 대회의실에서 2024년 희망찬 출발을 위한 신년인사회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경북의사회 신은식 고문 등 고문단과 김재왕 대한적십자사 경북지사 회장, 전우헌 경상북도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이관 동국대학교 의과대학장, 그리고 이우석 경북의사회장을 비롯한 임원진과 의장단 및 감사단 등이 참석했다.

이우석 회장은 신년사를 통해 "지난해 회원 여러분 덕분에 전국 의사회 중 7년 연속 모범지부로 선정되는 쾌거가 있었으며, 코로나19 엔데믹으로 의사의 날 행사와 캄보디아 해외의료봉사, 골프대회 등을 성황리에 개최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이어 "현재 의료계는 질곡의 시대에 접어들었지만 우리 의사회는 경북 특유의 화랑 선비정신, 뚝심으로 대한민국의 의료를 살릴 것이며, 제45대 집행부의 얼마남지 않은 임기를 의사회 발전과 회원 권익보호를 위해 힘쓰겠다"고 덧붙였다.

장유석 대의원회 의장은 "지난한해 의사의 날, 골프대회가 성공리 개최할 수 있도록 대의원회도 집행부에 힘을 실었으며 신년에도 다양한 사업이 더욱 활발하게 이뤄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또 "지난해 의대정원 증원이라는 정부의 잘못된 정책을 비판하는 목소리를 냈다. 이런 어려움은 결국 한 마음 한 뜻으로 움직이는 것이 중요하다"며 회원들의 단결을 강조했다.

관련기사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