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을 위한 바른 소리, 의료를 위한 곧은 소리
updated. 2024-05-28 06:00 (화)
전남의사회 의료봉사단, 외국인 노동자 대상 의료봉사 진행

전남의사회 의료봉사단, 외국인 노동자 대상 의료봉사 진행

  • 박승민 기자 smpark0602@gmail.com
  • 승인 2022.12.19 17:48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이주민건강센터서 무료 진료 시행
이희수 단장 "여수시 가족센터 관계자께 감사"

[사진=전남의사회 제공]ⓒ의협신문
[사진=전남의사회 제공]ⓒ의협신문

전라남도의사회 의료봉사단이 12월 18일 광주이주민건강센터와 함께 여수시가족 플러스센터에서 외국인 노동자를 대상으로 무료 진료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진료에는 8개국 190명이 찾아와 백신 접종 및 진료를 받았다. 이날은 광주전남 지역에 20cm 가까이 폭설이 내렸음에도 광주, 고흥, 정읍 등에서 새벽에 출발한 봉사자들은 각자 약품과 진료 용품들을 차에 싣고 진료시간에 맞춰 여수에 도착해 차질없이 진료를 진행했다.

전남의사회 의료봉사단장인 이희수 원장(해평의원)은 "여수시 진료에는 부모님과 동행해서 다문화가정 어린이들이 많이 찾아와서 특히 보람됐다"며 협력해준 여수시 가족센터 관계자분들께 감사를 전했다. 

초등학생 자녀와 함께 이날 백신 접종을 받은 베트남 렝곡 헝(40세)은 "따뜻한 나라에서 살다 와서 독감이 뭔지 잘 몰랐고 아이는 무료로 접종을 받을 수 있는 줄 알았지만, 평일에 아이와 병원에 갈 시간을 못 냈는데 이렇게 휴일에 찾아와서 독감에 관해서 설명해주고 무료로 함께 접종을 받을 수 있어서 한국의 의료봉사자들이 너무 고맙고 건강하게 겨울을 보낼 수 있을 것 같다"고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이날 광주 이주민건강센터에서는 소염진통제, 종합감기약, 소화제, 알러지약, 피부연고, 종합밴드, 손 소독제 등 7개 품목을 담은 구급상자 파우치 200세트를 포장해 이주민들에게 전달하고, 각국어로 설명서를 일일이 붙여서 이주민들이 비상시에 사용할 수 있도록 했다. 

이주민건강센터에 80여회 진료 봉사를 해온 김일환 원장(봉황가정의학과 )은 "이주민들에게 통역의 한계가 있어서 가능한 그림으로 설명하기 위해서 노력하고 있다"라며 "접종한 분들께 부작용에 대한 설명과 대처법을 그림으로 안내하고 타이레놀 2일분을 묶어서 함께 나누어 드리도록 했다"고 설명했다. 

진료 이외에도 심병수신경외과의원에서는 평일에 여수지역 이주민 대상 무료접종을 지속해서 진행하고 있으며, 고흥군과 나주시 지역에서도 의료기관과 연계해 이주민지원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한편, 전라남도의사회는 광주이주민건강센터와 MOU 사업으로 이주민 의료지원 활동을 진행 중인 가운데 지난 12월 11일에도 천주교 광주대교구 이주민회관에서 동티모르, 필리핀, 베트남 등 7개국의 이주민 149명에게 진료 및 인플루엔자백신 접종을 시행했다.


개의 댓글
0 / 400
댓글 정렬
BEST댓글
BEST 댓글 답글과 추천수를 합산하여 자동으로 노출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수정은 작성 후 1분내에만 가능합니다.
/ 400
내 댓글 모음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