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용인시의사회, 우크라이나 성금 쾌척
경기도 용인시의사회, 우크라이나 성금 쾌척
  • 송성철 기자 medicalnews@hanmail.net
  • 승인 2022.03.07 17:33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일 동안 1060만원 모금...우크라이나 대사관 전달
용인시의사회 "자유 수호 위한 우크라이나 국민 지지"
ⓒ의협신문
ⓒ의협신문

경기도 용인시의사회가 성금 1060만원을 우크라이나 대사관에 전달했다고 7일 밝혔다. 

용인시의사회는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으로 위기 상황이 심각해지자 지난 3월 2∼5일 4일간 성금 모금 운동을 벌였다.

용인시의사회는 우크라이나 국민에게 드리는 글을 통해 "한국전쟁의 큰 아픔을 겪었기에 우크라이나 국민에게 일어난 엄청난 상황에 대해 특별하게 공감하고 함께 슬퍼하고 있다"면서 "대한민국은 여러나라의 도움과 지원으로 자유 민주주의를 지켜냈다. 정당화 될 수 없는 러시아의 침공으로 자유를 수호할 수 있게 돕고 싶다"고 밝혔다.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의료시설 공격으로 위험한 상황에서 환자들을 돌보고 있는 우크라이나 의료진에게도 깊은 존경과 경의를 표했다.

용인시의사회는 "자신의 안위를 돌보지 않고 환자를 돌보고 있는 우크라이나 의료진을 도울 수 있는 방법을 찾겠다"라면서 "자유를 수호하기 위해 싸우는 우크라이나 국민과 함께 할 것"이라는 응원의 메시지도 전했다.

용인시의사회는 "자유와 민주주의 가치를 지키기 위해 젤렌스키 우크라이나 대통령이 보여준 지도력에 많은 회원들이 공감하며 (성금 모금에)참여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