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브란스-두산, 의료로봇 공동개발 협력 '맞손'
세브란스-두산, 의료로봇 공동개발 협력 '맞손'
  • 김영숙 기자 kimys@doctorsnews.co.kr
  • 승인 2021.02.25 13:44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4일 연세대의료원-두산로보틱스 협력 MOU
의료로봇 공동연구 및 의료산업화 계획
ⓒ의협신문
24일 윤동섭 연세대 의료원장과 최동휘 두산로보틱스 대표이사가 의료로봇 공동연구 MOU를 체결했다.(사진 오른쪽 부터)  ⓒ의협신문

연세의료원과 두산로보틱스(주)가 의료로봇에 관한 공동연구와 이를 통한 의료산업화를 위해 손을 잡았다.  24일 연세의료원 교수회의실에서 열린 MOU 협약식에는 윤동섭 연세대 의무부총장 겸 의료원장, 최동휘 두산로보틱스(주) 대표이사, 민병소 연세대 세브란스병원 로봇내시경수술센터 소장 등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두 기관은 의료 로봇 공동개발을 위해 상호 협력 체계와 조직을 구축하고, 정기적인 교류를 통해 협력개발 분야를 발굴한다. 새로운 의료 로봇 등의 개발을 위해 두 기관이 보유한 기초 연구개발 능력과 상업화 개발 능력 인프라를 이용해 공동 연구도 수행한다. 연세의료원은 로봇 개발 분야에 관해 두산로보틱스와 비즈니스 모델 개발 및 응용, 특강 및 사례연구, 세미나 등을 진행한다.

이와함께  연세의료원은 두산로보틱스가 개발 중인 의료 로봇 등에 대한 의학적 자문과 임상시험 등을 수행하며, 두산로보틱스는 연세의료원이 연구 중인 의료 로봇 개발 및 의료 기술에 대해 산업화 가능성 검토 및 기술 개발에 협조할 예정이다. 향후 연세의료원과 두산로보틱스는 정기적으로 기술 및 아이디어 교류의 장을 만들어 의료분야 중에서도 로봇 솔루션 도입이 시급한 분야를 선정/발굴하고, 나아가 분야별 전문가 협의체 구성(Work Group)을 통해 이를 구체화/사업화하여 실현해 나갈 예정이다.

윤동섭 연세대 의료원장은 "국내외 로봇수술을 선도하고 있는 세브란스와 세계 협동로봇 업체를 이끌어 나가고 있는 두산로보틱스가 손잡아 환자들이 질병으로부터 자유로워질 수 있도록 협력할 계획"이라며 "구체화한 결과물들이 나온다면 두 기관을 넘어 결국 환자에게 그 혜택이 돌아갈 것"이라고 이번 협약에 의미를  부여했다.

 최동휘 두산로보틱스 대표이사는 "한국 의료기술은 세계 최고 수준이나 의료기기 대부분은 수입용 로봇에 의존하고 있는 현실"이라면서 "로봇수술 선도기관인 연세의료원과 최고의 협동로봇 기술을 가진 두산로보틱스의 긴밀한 협업으로 국내 의료 환경 개선에 기여할 수 있는 로봇의료시스템 개발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한편, 연세대 세브란스병원은 2005년 7월 국내 최초로 로봇수술기를 도입한 이래  단일 의료기관으로는 세계 처음으로 2018년 로봇수술 2만례, 2019 다빈치 SP 로봇수술 100례, 2020년 7월 다빈치 SP 로봇수술 1천례 달성 기록을 세운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