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예수 교수, 대한골다공증학회 논문상 수상
박예수 교수, 대한골다공증학회 논문상 수상
  • 이은빈 기자 cucici@doctorsnews.co.kr
  • 승인 2014.12.24 09:28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예수 한양의대 교수(한양대구리병원 정형외과)가 지난 10월 26일 서울아산병원 대강당에서 열린 대한골다공증학회 추계학술대회에서 논문상을 수상했다. 수상 논문은 '골다공증 환자에 있어 연 1회 정주용 졸렌드론산 투여의 순응도 평가'이다.

논문은 고령화 시대에 빈발하는 골다공증 환자들의 치료를 위해서는 골다공증 약제의 지속적인 복용이 필수이지만, 1년에 20% 정도의 환자만이 지속적으로 골다공증 약제를 복용하고 있다는 내용을 담았다. 

박 교수는 "연1회 주사제인 졸렌드론산을 투여하는 경우 약제를 복용하지 않고도 골절 예방 효과를 보일 수 있으며, 복용율도 약 50% 정도까지 증가 시킬 수 있다"고 설명했다.

박예수 교수는 한양의대를 졸업하고 대한골다공증학회 부회장, 한국 여성건강 및 골다공증재단 사무총장, 대한척추외과학회 및 골절학회, 대한정형통증학회 편집위원 등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