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내과학회, 의협회관 신축기금 3천만원 쾌척
대한내과학회, 의협회관 신축기금 3천만원 쾌척
  • 이정환 기자 leejh91@doctorsnews.co.kr
  • 승인 2021.09.16 18:11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영균 이사장, "의사회원 단결과 화합의 상징이 될 것" 기대
박홍준 위원장, "완공 10개월 앞둔 시점 기금 쾌척 감사" 전해
(왼쪽부터) 대한의사협회 이현미 총무이사·이필수 회장, 대한내과학회 김영균 이사장·조영석 총무이사, 의협회관신축추진위원회 박홍준 위원장. ⓒ의협신문
(왼쪽부터) 대한의사협회 이현미 총무이사·이필수 회장, 대한내과학회 김영균 이사장·조영석 총무이사, 의협회관신축추진위원회 박홍준 위원장. ⓒ의협신문

대한내과학회에서 의협회관 신축기금으로 3000만원을 쾌척했다.

대한내과학회 김영균 이사장(가톨릭의대 서울성모병원 호흡기내과)과 조영석 총무이사(가톨릭의대 서울성모병원 소화기내과)는 16일 오후 대한의사협회를 방문해 의협 이필수 회장과 박홍준 회관신축추진위원장에게 3000만원을 전달했다.

김영균 이사장은 "건축에 있어 매우 중요한 지하공사 작업이 현재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고 들었다. 완공까지 차질 없이 추진되길 기원하는 마음으로 회원들의 정성을 모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내과학회 사무실이 구 의협회관에 자리했던 시절이 있어 더 관심과 애정이 간다. 의사회원들의 단결과 화합의 상징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박홍준 회관신축추진위원회 위원장은 "품위 있고 당당한 의협으로 거듭나기 위한 중요한 사업의 하나가 회관신축이다. 기금을 보내주신 내과학회에 감사드리며, 회원들에게 자긍심이라는 선물로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또 "완공을 10여개월 앞둔 현재 기금목표액의 35.6% 가량이 모금된 상태인데, 내과학회에서 이번에 수치를 높여주셔서 대단히 감사하다"고 고마움을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