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만은 질병입니다" 비만학회 '25초 영화제' 개최
"비만은 질병입니다" 비만학회 '25초 영화제' 개최
  • 고신정 기자 ksj8855@doctorsnews.co.kr
  • 승인 2021.09.15 12:06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월 30일까지 온라인 통해 출품작 공모...총 상금 3000만원

"비만은 개인의 노력만으로 해결할 수 없는, 치료가 필요한 질병입니다"

대한비만학회가 제3회 ’비만 25초 영화제‘를 개최한다.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인해 실내 활동이 늘어남에 따라 적지 않은 사람들이 체중 증가로 어려움을 겪고 있으며, 비만인이 느끼는 고통은 더욱 크다. 비만은 개인의 노력만으로 해결하기 어려워 전문적인 치료와 꾸준한 관리가 필요하며, 방치 시 당뇨·고혈압·심혈관질환 등을 동반할 수 있는 질병이다. 비만을 치료하기 위해서는 개인의 노력 뿐 아니라 가족 구성원 모두의 관심과 지지가 필요하다. 

이에 ‘비만 25초 영화제’에서는 가족의 비만을 다룬 영상을 공모한다. 부모님의 중년 비만, 자녀들의 소아 비만, 가족 구성원의 비만과 관련된 일상이나 불편함을 다뤘거나 비만으로부터 건강해지기 위한 가족의 프로젝트를 소개하는 영상이 대상이다. 출품기간은 9월 16일~30일까지이며 시상식은 10월에 진행할 예정이다.

이창범 대한비만학회 이사장은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인해 전 세계적으로 비만율이 높아지고 있다. 비만은 다양한 원인으로 발생하는 질병이며, 적극적인 치료가 필요하며, 비만의 치료를 위해서는 비만 환자 뿐 아니라 가족 구성원의 관심과 응원도 매우 중요하다”며 “비만 영화제를 통해 나와 내 주변 사람들의 비만 실태를 돌아보고 비만 예방과 치료에 대해 관심을 가지고 적극적으로 대처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작품 응모는 25초영 화제 홈페이지(http://www.25sfilm.com)에 접속해 온라인 출품하면 되며, 시상 내역은 총 상금 3000만원 규모로 진행된다. 세부 시상 내역은 추후 홈페이지 공지사항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심사는 네티즌 심사와 전문 심사위원단의 심사(네티즌 심사 20%+전문가 심사 80%)를 통해 이뤄진다. 네티즌 심사는 댓글수, 조회수, 추천수를 합산하여 결정된다. 관련 전문가들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은 엄격하면서 공정한 심사로 최종 수상작품을 결정하게 된다. 

수상작은 10월에 개최될 시상식 현장에서 발표되며 시상식 일정 및 장소 등 세부 계획은 추후 홈페이지 공지사항 게시판, 공식 페이스북 페이지를 통해 공지될 예정이다. 수상작과 출품작은 대한비만학회 및 관련 기관에서 참여자와 소통하고, 비만에 대한 오해와 편견을 개선하고 비만인들이 적극적인 비만 치료에 나설 수 있도록 독려하는 홍보 콘텐츠로 적극 활용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