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아동병원협회 1000만원 의협 기탁
대한아동병원협회 1000만원 의협 기탁
  • 이영재 기자 garden@kma.org
  • 승인 2020.02.26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양동 회장 "의료진 감염은 의료시스템 붕괴…사투 벌이는 의료진에 감사"
박양동 대한아동병원협회장 ⓒ의협신문
박양동 대한아동병원협회장 ⓒ의협신문

코로나19의 지역사회 감염이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확진자 치료와 감염 예방을 위해 투입되는 의료진을 위한 성금 모금이 이어지고 있다.

대한아동병원협회가 코로나19 성금 모금에 1000만원을 기탁했다. 

대한의사협회는 26일부터 코로나 19에 투입되는 공보의·군의관·전공의 및 자원봉사 의료진을 위해 '따뜻한 마음을 전해주세요' 캠페인을 시작하고 협회 홈페이지 및 SNS를 통해 성금 모금에 나섰다(후원계좌: 하나은행 228-910007-35304/예금주-대한의사협회).

성금 모금에 참여한 박양동 대한아동병원협회장(경남 창원·서울아동병원)은 "대구가 어려운 상황이다. 기본적인 보호장구도 턱없이 부족하고 격리되는 의료진에게는 형편없는 도시락이 지급되고 있다"며 "코로나19의 지역사회 감염이 현실화되면서 사투를 벌이고 있는 의료진에게 작은 도움이라도 되길 바라는 마음에서 긴급 이사회를 거쳐 성금을 기탁했다"고 말했다.

이어 "의료진 감염은 대한민국 의료시스템이 무너지는 것을 방증한다"며 "전국 의사 동료들의 건강을 기원하며 감염 확산 방지를 위해 투입되는 의료진에 감사와 응원의 마음을 보낸다"고 덧붙였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