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을 위한 바른 소리, 의료를 위한 곧은 소리
updated. 2024-04-15 16:36 (월)
'신구' 함께 가는 대공협, 이성환-이강인 후보 94.5%로 당선
'신구' 함께 가는 대공협, 이성환-이강인 후보 94.5%로 당선
  • 김미경 기자 95923kim@doctorsnews.co.kr
  • 승인 2024.01.25 17:41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38대 회장단 선거 종료…전 집행부 이사 취임으로 회무 연속성 기대
새 중앙이사회 모집 후 3월 1일 취임 예정, 군복무 단축·처우개선 중점
ⓒ의협신문
(사진 왼쪽부터) 25일 대한공중보건의사협의회 제38대 회장단으로 당선된 이성환, 이강인 후보. [사진=대한공중보건의사협의회 제공] ⓒ의협신문

대한공중보건의사협의회를 이끌 제38대 회장단으로 이성환·이강인 후보조가 당선됐다. 두 명 모두 기존 집행부에서 회무를 수행했던 만큼 대공협의 회무 연속성이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대공협은 22~25일 나흘간 실시된 제38대 회장단 선거 투표 결과를 25일 발표했다. 단독출마한 이성환·이강인 후보조는 찬성률 94.5%로 당선됐다. 

이번 선거에는 전체 공보의 유권자 1260명 중 327명이 참여했는데, 이중 309명이 찬성표를 던졌다. 투표율은 작년 24%보다 2% 상승한 26%였다.

이성환 차기 회장은 "투표에 참여하고 압도적인 지지를 보내준 모든 회원들께 감사드린다"며 "처우 개선과 공보의 군복무 단축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기존 대공협 집행부에서 이성환 차기 회장은 특임이사를, 이강인 차기 부회장은 기획이사를 맡았다. 

이성환 차기 회장은 "경험과 회무 연속성을 기반으로 안정성을 잡고, 새로운 집행이사 모집을 통해 신선함을 더하겠다"며 "각 지역대표와도 긴밀히 협의해 지역 문제 개선에 앞장서고, 회원분들과도 항상 소통하며 불편함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이강인 차기 부회장도 "고령화 등 급변하는 시대 흐름 속에서 공중보건의사의 필요성이 더욱 커지는 것을 절감한다"며 "회원과 국민을 위해 역할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당선된 제38대 회장단은 한 달간 인수인계와 중앙이사회 공개모집 및 구성을 거쳐 오는 3월 1일 정식 취임 예정이다. 

관련기사

개의 댓글

0 / 400
댓글 정렬
BEST댓글
BEST 댓글 답글과 추천수를 합산하여 자동으로 노출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수정은 작성 후 1분내에만 가능합니다.
/ 400

내 댓글 모음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