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을 위한 바른 소리, 의료를 위한 곧은 소리
updated. 2024-05-25 06:00 (토)
'정신건강' 스마트폰으로 살핀다

'정신건강' 스마트폰으로 살핀다

  • 송성철 기자 medicalnews@hanmail.net
  • 승인 2024.01.02 10:32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뇌파·심박 변이도 등 생체 신호 측정…AI 정신건강 진단
비웨이브㈜ 개발 [마음결] 미니 "언제 어디서나 마음건강 파악"

비웨이브㈜가 개발한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  [마음결-미니(Mini)]는 심박 변이도(Photoplethysmograph, PPG)와 인공지능(AI)을 활용, 생물학적 정신건강을 분석하고 평가할 수 있다. ⓒ의협신문
비웨이브㈜가 개발한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 [마음결-미니(Mini)]는 심박 변이도(Photoplethysmograph, PPG)와 인공지능(AI)을 활용, 생물학적 정신건강을 분석하고 평가할 수 있다. ⓒ의협신문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으로 언제 어디서나 간판하게 정신건강을 평가·진단할 수 있는 [마음결] 미니(Mini)가 최근 출시됐다. 

비웨이브㈜가 개발한 마음결 미니는 심박 변이도(Photoplethysmograph, PPG)와 인공지능(AI)을 활용, 생물학적 정신건강을 분석하고 평가할 수 있다.

모바일 카메라를 활용, PPG를 측정할 수 있어 언제 어디서나 시간과 장소에 구애 받지 않고 손쉽게 마음건강 상태를 확인할 수 있다. 

매일 또는 주 단위로 개인의 건강상태를 점검할 수 있고, EBSI 프로그램을 통해 정신건강을 관리할 수 있다. 특히 위험군은 전국 협력 심리상담센터와 협력 병원 등을 통해 신속하게 치료를 받을 수 있어 정신질환 예방과 조기 치료 접근성을 높였다.

이승환 비웨이브㈜ 대표(인제의대 교수·일산백병원 정신건강의학과) ⓒ의협신문
이승환 비웨이브㈜ 대표(인제의대 교수·일산백병원 정신건강의학과) ⓒ의협신문

초등학생부터 노인까지 모든 연령의 정신건강 분석이 가능하며, 모바일 앱을 기반으로 국내는 물론 영어와 중국어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어 외국인도 활용할 수 있다. 

이승환 비웨이브㈜ 대표(인제의대 교수·일산백병원 정신건강의학과)는 "정신건강의학과 의사로서 환자의 정신건강을 측정할 때 객관적이고, 표준화된 방법을 고민하다 생체 신호를 활용해 정신 건강을 평가하고 진단하는 방법을 개발하게 됐다"면서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많은 사람들이 도움을 받을 수 있길 바란다"고 밝혔다.


개의 댓글
0 / 400
댓글 정렬
BEST댓글
BEST 댓글 답글과 추천수를 합산하여 자동으로 노출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수정은 작성 후 1분내에만 가능합니다.
/ 400
내 댓글 모음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