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도일 서울시병원회장, 22일 대학병원장 간담회
고도일 서울시병원회장, 22일 대학병원장 간담회
  • 김영숙 기자 kimys@doctorsnews.co.kr
  • 승인 2022.08.23 13:18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협신문
22일 열린 서울시병원회 대학병원장 간담회. ⓒ의협신문

서울시병원회 고도일 회장은 22일(월) 남산에 소재한 식당 라쿠치나에서 대학병원장들과 간담회를 갖고 병원계 현안에 관해 의견을 나누었다.

이 날 대학병원장들의 의견을 듣기 앞서 고도일 서울시병원회장은 "현재 재확산되고 있는 코로나 사태와 대학병원들이 안고 있는 문제점 등에 관한 병원장님들의 의견을 들어보기 위해 자리를 마련했다"고 간담회 개최 취지를 설명했다.

고도일 서울시병원회장의 사회로 진행된 이 날 간담회에선 최근 재확산되고 있는 코로나19 사태와 현재 대학병원들이 안고 있는 문제점 그리고 수가 및 전공의 수련 문제 등의 의견을 폭넓게 교환했다.

이 날 대학병원장들은 재확산되고 있는 코로나 사태와 관련해 지난 2년을 끌어 온 때와는 달리 조기에 진정될 수 있을 것이라는 조심스러운 전망을 하면서도 재확산으로 인해 병원들이 직면하고 있는 어려움을 정부가 잘 인식해 병원들이 코로나로 인해 더이상 어려움을 겪지 않도록 정책을 펴 줄 것을 입을 모아 당부했다.

또 대학병원들이 주어진 역할과 기능을 다하려면 현실과 크게 동떨어져 있는 건강보험수가와 전공의 수련에 대한 정부의 인식 변화가 절실하다는데 크게 공감하며 정부의 조속한 조치를 촉구했다.

한편 이날 간담회에는 고도일 회장을 비롯해 윤승규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장, 윤을식 고려대학교 안암병원장, 이영구 한림대학교 강남성심병원장, 이정재 순천향대학교 서울병원장, 이한준 중앙대학교병원장, 허 준 한림대학교 한강성심병원장 등이 참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