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약품, 바이오 당뇨신약 일본 물질특허 취득
한미약품, 바이오 당뇨신약 일본 물질특허 취득
  • 이정환 기자 leejh91@doctorsnews.co.kr
  • 승인 2013.10.25 17:03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투약주기 월 1회까지 늘린 기술…미국·유럽 등 10여개 국가 임상2상 진행 중

한미약품이 바이오 당뇨신약 'LAPS-Exendin4'의 일본 특허를 취득했다.

한미약품 지주회사인 한미사이언스는 LAPS-Exendin4에 대한 일본 물질 제조방법 특허를 취득했으며, 현재 미국과 유럽·한국 등 10여개 국가 90여개 기관에서 당뇨환자 250여명을 대상으로 LAPS-Exendin4의 임상2상 시험을 진행 중이라고 24일 밝혔다.

이번 특허는 한미약품 독자 플랫폼 기술인 LAPSCOVERY를 적용해 약효 지속시간을 늘려주는 바이오신약 제조방법에 대한 것으로, 미국(2013년)과 국내(2011년)에서 해당 기술의 특허를 취득한 바 있다.

권세창 한미약품연구센터 소장은 "일본을 포함한 잇따른 특허등록으로 바이오의약품 약효 지속시간을 늘려주는 한미약품의 독자 플랫폼 기술력을 입증받게 됐다"며 "특허와 글로벌 임상 결과를 토대로 해외에서 성공한 글로벌신약으로 육성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한미약품은 LAPS-Exendin4의 안전성과 내약성, 혈당강하 및 체중감소 효과 등을 입증한 임상2상 결과를 세계 최대 당뇨학회인 미국과 유럽당뇨학회에서 발표해 주목을 받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