녹십자의료재단 이사장에 문해란씨
녹십자의료재단 이사장에 문해란씨
  • 조명덕 기자 mdcho@kma.org
  • 승인 2002.07.01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월1일 창립 20주년을 맞는 의료법인 녹십자의료재단의 신임 이사장에 문해란 씨가 취임했다.

문 이사장은 1972년 이화의대 졸업후 서울대병원에서 임상병리 전공의 과정을 수료하고 82년부터 국내 첫 임상검사 수탁기관인 녹십자임상검사센터의 원장으로 재단을 이끌어 왔다.

문 이사장은 창립 20주년 기념식 및 취임식에서 “21세기 병원경영의 핵심인 지식경영과 환자중심의 진료체제에 기여하는 의료인으로서의 선도적인 역할을 수행할 것”을 다짐했다.

녹십자의료재단은 국제적으로 인정받는 품질경영 시스템 구축, 임상검사의 자동화, R&D를 위한 전문인력의 증원, 임직원의 지속적인 교육 등을 통해 검사분야의 발전에 기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