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사 모욕 발언 서용훈씨 규탄
의사 모욕 발언 서용훈씨 규탄
  • 이석영 기자 dekard@kma.org
  • 승인 2000.07.14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쟁투는 민주당 서영훈 총재가 의약분업과 관련해 의사를 모욕하는 발언을 한데 대해 강력히 규탄하고 즉각 사과할 것을 촉구했다.
서영훈 총재는 지난 9일 인천방송 11시뉴스에서 서울 목동의 한 약국에 들러 "의약분업의 취지는 의사가 약과 주사제를 함부로 남용하는 것을 막자는데 있다"고 말했다.

의쟁투는 14일 규탄 성명에서 "집권당 총재가 국민의 건강과 의료관행을 뿌리채 흔드는 중차대한 제도를 시행하면서 의료계에 대한 편파적이고 모욕적인 발언을 했다는데에 강력히 항의한다"며 "의사들이 행정부를 불신할 수 밖에 없는 이유를 다시금 보여준 총재의 발언에 실망을 넘어 분노를 느낀다"며 강하게 비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