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성 심부전 치료제 '베르쿠보' 국내 허가
만성 심부전 치료제 '베르쿠보' 국내 허가
  • 고신정 기자 ksj8855@doctorsnews.co.kr
  • 승인 2021.12.02 12:54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심혈관 질환 사망·입원 위험 감소, 타 심부전 치료제와 '병용투여' 용법
ⓒ의협신문
ⓒ의협신문

바이엘코리아의 만성 심부전 치료제 '베르쿠보(성분명 베리시구앗)'가 11월 30일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국내 허가를 취득했다. 

최근에 심부전으로 인한 입원 또는 외래 정맥용 이뇨제 투여를 경험한 좌심실 박출률이 45% 미만으로 저하된 증상성 만성 심부전 환자에서 심혈관질환으로 인한 사망 및 입원 위험 감소를 위해 다른 심부전 치료제와 병용 투여하는 용법으로다.

베르쿠보는 수용성 구아닐산 고리화효소 자극제로 심장 수축, 혈관 긴장도, 심장 재형성 등을 조절하는 세포 내 고리형 일인산 구아노신(cGMP)의 합성을 촉진해 심근 및 혈관 기능을 개선하는 기전으로 작동한다.

이번 허가는 3상 임상인 VICTORIA 연구 결과에 기반했다. 

VICTORIA 연구는 증상성 만성 심부전이 있고 심부전으로 인해 입원했거나 외래에서 정맥용 이뇨제 투여를 경험한 좌심실 박출률이 45% 미만으로 저하된 고위험성 심부전 환자 5050명을 대상으로, 다른 심부전 요법과 병용해 위약 대비 베르쿠보의 효과성을 확인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연구 결과, 추적관찰 10.8개월(중앙값) 동안 심혈관 질환에 의한 사망 또는 심부전으로 인한 첫 입원의 위험성이 베르쿠보 투약군에서 10% 정도 낮았다. 

정형진 바이엘코리아 의학부 총괄은 "의학적 미충족 수요가 높았던 고위험 만성 심부전 환자에서 심혈관계 사망 및 입원을 감소시킬 수 있는 치료 옵션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고 의미를 부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