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대병원 전공의, 후배 의사 국시실기 취소 수수료 지원
조선대병원 전공의, 후배 의사 국시실기 취소 수수료 지원
  • 최승원 기자 choisw@kma.org
  • 승인 2021.01.25 14:08
  • 댓글 1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379만원 전달…"하나된 공동체 확인"
이창엽 전공의협의회장(오른쪽)이 이지훈 학생 대표에게 지원금을 전달하고 있다.

조선대병원 전공의협의회가 지난해 '2020 젊은 의사 단체행동'으로 의사 국시 실기시험을 치르지 못해 취소 수수료를 내야했던 조선대 후배 의대생 109명에게 3379만원을 21일 지원했다.

광주광역시의사회(회장 양동호)는 지난해 8월 2000만원을, 전남도의사회(회장 이필수)는 2100만원의 투쟁기금을 조선대병원 전공의협의회에 기탁했다.

이창엽 조선대병원 전공의협의회 회장은 "실기시험 취소수수료가 응시자 한 명당 31만원으로 학생에게는 부담이 될 수 있어 전공의협의회 투쟁기금에서 지원하기로 했다"면서 "우리가 하나된 공동체라는 것을 확인하는 계기가 됐다"고 말했다.

이지훈 조선의대 본과 4학년 대표와 이호종 전 조선대병원 전공의 대표 등이 이날 지원금 전달식에 참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호호호 2021-01-26 09:56:34
훈훈합니다. 귀감이 되길..^^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