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바이오, 식·의약품 원천소재 공동개발 박차
우리바이오, 식·의약품 원천소재 공동개발 박차
  • 이영재 기자 garden@kma.org
  • 승인 2020.12.28 10:01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C녹십자웰빙·한국생명공학연구원·충북대 등 업무협약 체결
최첨단 LED식물공장 활용 고품질 천연물 원료 대량생산기술 개발

우리바이오가 식물공장형 식·의약품 원천 소재 공동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우리바이오는 28일 한국생명공학연구원 오창분원 천연물의약전문연구단·GC녹십자웰빙·충북대 농업생명환경대학 등과 식물공장형 식·의약품 원천소재 공동개발을 위한 다자간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에 따라 각 기관들은 식물공장형 식·의약품 및 기능성 화장품 원천소재 개발에 힘을 모으기로 했다.

우리바이오는 최첨단 LED식물공장을 활용해 고품질 천연물 원료 대량생산기술 개발에 집중할 예정이다. 중점 개발 소재는 산꼬리풀 등 10여종의 국내 자생식물이다.

산꼬리풀은 만성폐쇄성폐질환(COPD) 및 천식 치료제로 한국생명공학연구원이 개발해 영진약품에 기술이전 한 소재로, 현재 천연물신약 승인을 위해 미국 FDA 임상 2a 단계까지 마친 상태다.

천연물 소재는 노지에서 재배할 경우 오염 위험 및 원물의 유효성분 편차가 심해 천연물을 제품화하기 위해서는 규격화된 원료를 안정적으로 수급 받을 수 있는 공급체계 구축이 반드시 필요하다.

우리바이오는 이번 공동연구 협약으로 현재 유한건강생활과 공동으로 개발 중인 마리골드를 포함해 다수의 식물공장형 식·의약품 개발후보소재를 확보하게 됐다.

우리바이오 관계자는 "앞으로도 산·학·연 협력 네크워크를 구성해 빠른 기간 내에 고부가가치 소재로 입증된 후보소재의 대량 생산기술을 확보해 천연물 원료 사업화를 앞당기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