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들에게 희망을 선물하기 위해 최선 다하자"
"회원들에게 희망을 선물하기 위해 최선 다하자"
  • 최승원 기자 choisw@kma.org
  • 승인 2020.11.27 16:58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특별시의사회 창립 105주년 기념식
서울특별시의사회 상임이사진들이 11월 27일 열린 창립 105주년 기념식에서 "힘을 모아 회원들에게 희망을 선물하자"며 결의를 다지고 있다. 

서울특별시의사회는 27일 제116차 상임이사회를 마친 후 '서울특별시의사회 창립 105주년 기념식'을 개최하고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이지만 임직원이 힘을 모아 회원과 시민에 작은 희망을 선물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박홍준 서울특별시의사회장은 "지친 회원과 시민을 위해 서울시의사회가 책임감을 느끼고 이번 난관을 극복할 수 있는 역할과 방향을 제시하겠다"고 밝혔다.

김교웅 서울특별시의사회 대의원회 의장은 "어려운 시기에 의료계의 역할이 매우 중요하다. 특히 그 중심에 서울시의사회가 있다. 회원과 국민을 위해 시야를 넓게 가지면서 미래에 큰 역할을 하자"고 말했다.

임선영 서울시의사회 감사도 "새벽부터 음지에서 열심히 일하는 서울시의사회 상임진이 든든하다. 남은 임기 동안 끝까지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창립 105주년 기념식에서는 조필자 부회장·송정수 학술이사를 비롯한 상임진과 최영옥 부장·김준옥 과장이 표창장을 받았다.

서울특별시의사회는 1915년 한성의사회로 출범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