약평위, 암젠 '이베니티' 급여 적정성 인정
약평위, 암젠 '이베니티' 급여 적정성 인정
  • 고신정 기자 ksj8855@doctorsnews.co.kr
  • 승인 2020.09.11 12: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협신문

골다공증 치료제인 암젠코리아(유)의 '이베니티주 프리필드시린지'가 급여 등재를 위한 첫 관문을 넘었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은 최근 약제급여평가위원회 서면심의를 진행한 결과, 해당 약제에 급여 적정성이 있는 것으로 판단됐다고 밝혔다.

효능·효과는 ▲골절 위험성이 높은 폐경 후 여성 골다골증 환자 치료 ▲골절 위험성이 높은 남성 골자공증 환자 골밀도 증가다. 

심평원은 이 같은 약제급여평가결과를 알리며 "해당 약제의 세부 급여범위 및 기준품목 등의 변동사항·허가사항 변경 및 허가취소등이 발생하는 경우 최종 평가결과는 변경될 수 있다"고 부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