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토피아
유토피아
  • 박언휘 원장(대구·박언휘종합내과의원) admin@doctorsnews.co.kr
  • 승인 2020.06.07 18: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토피아
비 개인 하늘만큼
파아란 그곳에는
절망이나 눈물은 살지 못합니다
 
 
 
빛깔 고운 무지개가 있는
결 고운 그 곳에는
희망과 사랑과 행복만이 빛을 가꿉니다
 
 
 
심장에서 울궈낸 뜨겁게 쏟던 눈물로
피 묻은 손 씻어줄 때
나의 기도는 침묵 속에서 웃고 있습니다
 
박원휘
박원휘
 
 
 
 
 
 
 
 
 
 
 
 
 
 
 

▶ 대구·박언휘종합내과의원/한국문학신문 신춘문예 시 당선(2012)/<문학청춘> 등단(2017)/계간지<시인시대>발행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