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원제약, 첫 짜먹는 진통제 '콜대원 제로' 나왔다
대원제약, 첫 짜먹는 진통제 '콜대원 제로' 나왔다
  • 이영재 기자 garden@kma.org
  • 승인 2020.02.11 17: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각종 통증 완화…이부프로펜 성분 시럽제 효과 빨라
해열·소염 효과 동반…콜대원시리즈 라인업 강화
대원제약이 짜먹는 형태의 진통소염해열제 '콜대원 제로이부펜시럽(콜대원 제로)'을 출시했다.
대원제약이 짜먹는 형태의 진통소염해열제 '콜대원 제로이부펜시럽(콜대원 제로)'을 출시했다.

대원제약이 짜먹는 형태의 진통소염해열제 '콜대원 제로이부펜시럽(콜대원 제로)'을 출시했다.

콜대원 제로는 이부프로펜 성분의 짜 먹는 스틱형 파우치 제품이다. 이부프로펜은 우수한 진통 효과는 물론 해열·소염 효과까지 있어 감기약에 주로 쓰이는 아세트아미노펜과 함께 널리 쓰이는 성분이다.

두통·치통·생리통·근육통 뿐만 아니라 류마티스 관절염이·강직성 척추염 등에도 효과적이며, 염좌·좌상으로 인한 연조직 손상에도 복용할 수 있다.

특히 콜대원 제로는 국내 첫 스틱형 파우치 형태로 짜 먹는 시럽제로 출시됐다. 지금까지 이부프로펜 성분 제품들은 주로 정제나 연질캡슐 제제가 대부분이었다.

이부프로펜 400mg의 고함량이라 신속하고 강력한 진통 효과를 나타내며, 액상형이라 흡수도 빨라 약효가 더욱 빠르다. 게다가 해열 효과까지 있어 감기로 인한 발열 등에도 효과적이다.

콜대원의 해열제는 어린이용 라인업인 콜대원 키즈에만 있었으나 이번에 성인용 해열제를 출시함으로써 콜대원 라인업을 더욱 강화했다.

시럽제의 특성 상 목넘김이 불편한 여성이나 노인들도 간편하게 복용이 가능하며 휴대가 편리하고 온도나 습도 변화에 따라 변질 우려가 없다.

대원제약 OTC마케팅부 이정희 이사는 "지난해 선보인 콜대원 코나에 이어 짜 먹는 해열진통소염제를 추가함으로써 콜대원의 라인업을 더욱 강화했다"며, "기존 콜대원 시리즈와 시너지 효과를 통해 콜대원 제로의 판매를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