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동제약, '품질 최우선' 등 3대 경영방침 공개
일동제약, '품질 최우선' 등 3대 경영방침 공개
  • 이영재 기자 garden@kma.org
  • 승인 2020.01.08 11: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ETC 워크숍 '2020 EGM'…성과 중심 계획·실행 완성도 강조

일동제약이 새해 경영방침으로 ▲품질 최우선 ▲신속한 실행 ▲수익성 향상 등을 설정했다.

6∼8일 경기도 화성시 라비돌리조트에서 열린 ETC부문 워크숍 '2020 ETC Grand Meeting(EGM)'에는 전국의 병·의원 영업부와 본사 CM(Category Manager)·학술·기획 부서 등 ETC부문 전 구성원 450여명이 모여 올해 사업방침·전략 등을 점검하고 목표 달성을 다짐했다.

이날 행사에는 윤웅섭 사장을 비롯 경영진도 참석해 그간의 노고를 격려하고 새해 업무에 나서는 임직원을 응원했다.

윤 사장은 개회사에서 올해 경영지표인 '혁신적인 성과 창출을 통한 재도약'과 함께 3대 경영방침 ▲품질 최우선 ▲신속한 실행 ▲수익성 향상을 역설했다.

일동제약은 6∼8일 경기도 화성시 라비돌리조트에서 ETC부문 워크숍 '2020 ETC Grand Meeting(EGM)'을 열고 ▲품질 최우선 ▲신속한 실행 ▲수익성 향상 등 3대 경영방침을 공개했다.
일동제약은 6∼8일 경기도 화성시 라비돌리조트에서 ETC부문 워크숍 '2020 ETC Grand Meeting(EGM)'을 열고 ▲품질 최우선 ▲신속한 실행 ▲수익성 향상 등 3대 경영방침을 공개했다.

"성과와 효율에 중점을 두고 세밀한 계획 수립과 신속하고 빈틈없는 실행을 통해 목표를 달성해 달라"고 당부한 윤 사장은 "우리가 설정한 방향이 옳은 길이라는 믿음을 갖고 각자 위치에서 맡은 역할을 다한다면 회사의 비전은 현실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워크숍에서는 영업 환경과 시장 이슈에 효과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CM 및 영업본부별 교육, CP(공정거래 자율준수 프로그램) 교육 등이 진행됐다.

이와 함께 우수 성과자 포상, 영업 마케팅 성공사례 분석 및 공유, 만찬 행사 등을 통해 구성원들의 사기를 높이고 화합을 도모하는 시간도 가졌다.

일동제약 ETC부문은 텔로스톱·투탑스·로베틴 등 순환기계치료제, 라비에트·가스터·모티리톤 등 소화기계치료제, 특발성폐섬유증치료제 피레스파, 상처관리용 드레싱 메디터치 등 중점 품목을 앞세워 목표 달성에 나선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