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천대 길병원 여의사회, 환자 3인에 성금 전달
가천대 길병원 여의사회, 환자 3인에 성금 전달
  • 홍완기 기자 wangi0602@doctorsnews.co.kr
  • 승인 2019.12.05 14: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려운 여건에도 치료 포기 않는 환자들에 희망 전했다"
(사진제공=가천대 길병원) ⓒ의협신문
(사진제공=가천대 길병원) ⓒ의협신문

가천대 길병원 여교수들의 모임인 여의사회(회장 병리과 하승연 교수)가 11월 29일 원내 사회사업실에서 김모(78)씨 등 환자 3인에게 성금을 전달했다.

가천대 길병원은 3일 보도자료를 통해 대장암, 뇌전증, 언어발달지체 등으로 가천대 길병원 치료 중인 환자들에게 여의사들이 모은 정성을 각각 전달했다고 밝혔다.

여의사회는 2008년부터 매년 연말, 경제적, 정신적으로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치료를 포기하지 않는 환자들을 선정해 성금을 전달하고 있다.

하승연 가천대 길병원 여의사회장은 "고된 치료 과정에 현실적 어려움들까지 겹쳐 포기하고 싶은 순간이 많겠지만, 누군가의 작은 도움이 희망의 불씨가 되기를 바라는 마음"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