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醫, 한미참의료인상 후보 공모
서울시醫, 한미참의료인상 후보 공모
  • 최승원 기자 choisw@kma.org
  • 승인 2019.09.20 15: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특별시의사회와 한미약품이 숭고한 봉사정신으로 보건의료 사업에 헌신해 국민보건 향상에 기여한 참 의료인을 발굴해 의료봉사 정신을 함양하고자 시상하는 '한미참의료인상' 수상 후보를 11월 1일(금)까지 공모한다. 상금 3천만원과 상패가 수여 된다.

서울특별시의사회와 한미약품은 2002년 한미참의료인상을 공동으로 제정했다. 선우경식 원장(사회복지법인 요셉의원)이 1회 한미의료인상을 수상했다.

지난해까지 17회에 걸쳐 10명의 개인 수상자와 17개 단체수상자를 선정(공동수상 포함)했다. 대한민국 의사면허를 가진 회원이자 서울시의사회 회원 의무를 다한 의사로 국내 또는 국외에서 헌신적인 의료봉사 활동으로 국민보건 향상에 기여한 단체나 개인은 응모하면 된다.

시상식은 12월 2일(월) 오후 6시 30분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 3층 사파이어볼룸에서 열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