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전공의협의회, 제23기 집행부 공개 모집
대한전공의협의회, 제23기 집행부 공개 모집
  • 이정환 기자 leejh91@doctorsnews.co.kr
  • 승인 2019.09.04 14: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일까지 1차 모집 마감…관심 있는 의사 누구나 지원 가능
박지현 회장, "다양한 목소리 담을 수 있는 대전협이 되길"

지난 9월 1일부터 임기를 시작한 제23기 대한전공의협의회가 집행부 및 각 실무국 국원을 공개 모집한다.

대전협은 지난 21기 집행부부터 구성원을 공개모집했다. 이번 집행부도 '열린 집행부'의 기조를 이어갈 계획이다.

모집분야는 수련, 복지, 홍보, 총무, 정책, 기획 대외협력 및 국제협력 등 전공의 수련 관련 분야 모두를 포함한다.

1차 모집기한은 오는 9월 6일까지이며, 대한민국 전공의 수련환경과 나아가 의료계 발전을 위한 관심과 도움을 줄 의사라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지원을 원하는 전공의는 대전협 홈페이지(http://youngmd.org)와 SNS, 문자 및 전국대표자·의국장 단체 채팅방 등을 통해 배포된 링크(http://bit.ly/32fK0hY)의 지원서를 작성하면 된다.

박지현 회장은 "이전 기수에서도 바쁜 전공의 수련 생활 가운데, 대전협 집행부로 지원했던 선생님들이 계셨다. 지원이기에 더 큰 의미가 있었고, 좋은 성과를 낼 수 있게 도와줘서 이번 기수에도 공개 모집을 시행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대전협 집행부 지원은 병원 내에서 겪은 부당함에서, 그리고 답답함에서 시작되기도 하지만, 앞장서서 더 나은 일들을 기획하고 현장의 목소리를 내보려는 마음에서 시작되기도 한다"며 "많은 사람이 지원해 다양한 목소리를 담을 수 있는 대전협이 되길 바란다"고 기대했다.

<집행부 모집공고>

제23기 대한전공의협의회를 같이 이끌어갈 선생님을 모십니다
생명 최전선에서 국민 건강을 위해 묵묵히 일하고 계시는 1만 6천 전공의 선생님!
대한전공의협의회(이하 대전협)는 대한민국 전공의의 대표 단체입니다. 대전협은 지난 1998년 설립된 후로부터 전공의의 권리와 의무를 주장 및 이행해왔으며 지금도 대한민국 전공의 수련환경 개선과 나아가 의료계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
대전협은 "전공의의 수련환경 개선 및 지위 향상을 위한 법률 (전공의법)"의 제정, 보건복지부 산하 수련환경평가위원회 설립 및 전공의 위원의 보조위원 참여를 이뤄냈으며 의료 관련 정책 수립뿐 아니라 각종 기획, 홍보, 복지 및 대외협력 등, 다양한 업무를 담당했습니다.
대전협과 함께 수련환경을 개선하고, 젊은 의사의 목소리를 보다 적극적으로 의료정책에 반영하여 대한민국의 의료가 올곧은 길로 더욱더 힘차게 나아갈 수 있도록 같이 일해주실 선생님들의 많은 참여를 기다립니다!
▲모집대상 : 의사면허 소지자 중 대한전공의협의회 업무에 관심이 있으신 분
▲모집기한 : 1차 9월 6일(금)
▲모집부서 및 분야 : 수련, 복지, 홍보, 총무, 정책, 기획 대외협력 및 국제협력 등 전공의 수련 관련 관심 있는 분야는 모두 가능

차기 회장단 회의 및 개별면담 또는 전화통화 이후, 관심분야 주무국에서의 국원으로의 업무 수행
업무개요 : 전체 및 국별 대면회의, 개인 스마트폰/노트북 등을 활용한 화상회의/워킹솔루션을 보조로 활용
▲신청서 :
http://bit.ly/32fK0hY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