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향대천안병원, 환자쉼터에 무인도서관 개설
순천향대천안병원, 환자쉼터에 무인도서관 개설
  • 이영재 기자 garden@kma.org
  • 승인 2019.05.22 10: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안서여중·국민독서문화진흥회 도서 지원…"심신안정에 도움"
순천향대천안병원은 20일 오후 천안서여자중학교, 국민독서문화진흥회 지원으로 환자쉼터 향설송원에 2대의 무인도서관을 설치하고 운영에 들어갔다. 이문수 병원장(우측에서 네 번째)이 무인도서관 설치 후 신동성 천안서여중 교장, 김을호 국민독서문화진흥회장 등과 함께 했다.
순천향대천안병원은 20일 오후 천안서여자중학교, 국민독서문화진흥회 지원으로 환자쉼터 향설송원에 2대의 무인도서관을 설치하고 운영에 들어갔다. 이문수 병원장(우측에서 네 번째)이 무인도서관 설치 후 신동성 천안서여중 교장, 김을호 국민독서문화진흥회장 등과 함께 했다.

순천향대학교 부속 천안병원이 20일 오후 천안서여자중학교·국민독서문화진흥회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환자쉼터인 향설송원에 2대의 무인도서관을 설치했다.

무인도서관에는 60여권의 책이 비치됐으며, 상시 열람 가능하다. 책은 천안서여중과 국민독서문화진흥회가 제공했다.

병원을 이용하는 환자·지역주민 누구나 이용 가능하며, 책은 자유롭게 열람한 후 반환하면 된다.

입원환자인 김모씨(45·여)는 "무인도서관이 환자들의 심신 안정에도 도움이 될 것 같다"며 설치를 반겼다.

이번 무인도서관 설치는 천안교육지원청이 주관하는 '2019 천안행복교육지구 마을교육과정' 사업 일환으로 진행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