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라우드 기반 의료정보시스템' 우리병원에도…
'클라우드 기반 의료정보시스템' 우리병원에도…
  • 이영재 기자 garden@kma.org
  • 승인 2019.05.10 1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지케어텍, 혜민병원·희명병원 2곳서 시범사업 돌입
구축기간 빠르고 비용 부담 경감…"2차병원 시장 확대"

이지케어텍이 중소형병원을 대상으로 클라우드 기반 의료정보시스템 공급에 나선다.

이지케어텍이 서울 혜민병원·희명병원과 함께 클라우드 기반 의료정보시스템 시범적용 사업을 시작하고 중소형 병원 시장을 목표로 한 클라우드 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이지케어텍은 2개 병원을 시작으로 연내 7개 병원에 시범 사업을 진행할 예정이다. 희명병원과 혜민병원은 각각 266개와 257개 병상을 운영 중이며, 다양한 진료과와 응급실 및 중환자실을 운영하고 있어 클라우드 기반 의료정보시스템의 다양한 기능을 점검할 계획이다.

이지케어텍 관계자는 "당초 한 개 병원의 시범 사업을 계획하였으나 많은 병원에서 사업 참여 의사를 밝히면서 다수 병원에서 시범 사업을 진행하고 솔루션 완성도를 높이는 방향으로 전략을 수정해 최대 7개 병원에서 시범 사업을 진행하기로 결정했다"고 전했다.

이지케어텍 BESTCare는 3차 병원 중심 대형병원 의료정보 시스템 시장에서 높은 시장점유율을 기록하고 있으나, 구축 기간이 1∼2년에 이르고 초기 구축 비용이 높아 2차 병원은 이용이 어려웠다. 또 2차 병원은 1차 병원대비 많은 병상수와 복잡한 의료 체계로 인해 1차 병원용 의료정보시스템을 사용하기엔 적합하지 않아 새로운 의료정보 시스템에 대한 수요가 높은 상태다.

이지케어텍의 클라우드 의료정보시스템은 플랫폼 방식으로 구축 기간이 빠르고 초기 대규모 구축비용이 없는 월과금 방식이어서 2차 병원 도입이 용이하다. 이지케어텍은 클라우드 의료정보 시스템을 통해 국내 800여개의 2차 병원으로 시장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위원량 이지케어텍 대표는 "시범사업을 성공적으로 마치고 2020년부터 본격적인 중소형병원 마케팅에 나설 것"이라며 "클라우드형 의료정보시스템을 통해 대형병원에서 이용하던 높은 수준의 의료정보시스템을 중소형 병원에서도 이용할 수 있도록 도울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