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풍제약 "미래경쟁력 확보 위한 신약개발 매진"
신풍제약 "미래경쟁력 확보 위한 신약개발 매진"
  • 이영재 기자 garden@kma.org
  • 승인 2019.04.01 13: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33기 정기 주주총회 마무리…국내시장 내실·해외시장 확대 추진
신풍제약은 3월 29일 본사 강당에서 임직원 및 주주들이 참석한 가운데 제33기 정기 주주총회를 열었다.
신풍제약은 3월 29일 본사 강당에서 임직원 및 주주들이 참석한 가운데 제33기 정기 주주총회를 열었다.

신풍제약은 3월 29일 본사 강당에서 임직원 및 주주들이 참석한 가운데 제33기 정기 주주총회를 열었다.

이날 주총에서 유제만 대표이사는 "변화하는 제약환경 속에서도 내부관리체계를 강화하고 제조·관리비 절감과 지속적인 윤리경영을 기반으로 국내시장 내실화와 해외시장 확대를 꾀하고 있다"며 "특히 오래 기다려왔던 피라맥스의 상용화가 시작됐고 새로운 기전의 뇌졸중치료제 SP-8203은 임상2a를 성공적으로 마무리 짓고 임상2b를 개시하는 등 기타 후속 연구과제들도 정해진 일정에 맞춰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고 말했다.

이날 주총에서는 제33기 재무제표 승인의 건, 이사 보수한도 승인의 건, 감사 보수한도 승인의 건 등이 통과됐으며, 사외이사로 김앤장 정진영 변호사와 아든파트너스 구본석 대표를 새로 선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