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란 의료기기 전시회' 참가업체 25일까지 공모
'이란 의료기기 전시회' 참가업체 25일까지 공모
  • 이영재 기자 garden@kma.org
  • 승인 2019.01.14 09: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의료기기산업협회, 국내 우수 제품 해외 진출 협력
'Iran Health 2019' 6월 8∼11일 개최…참가비 50% 정부 지원

한국의료기기산업협회는 오는 6월 8∼11일 이란 테헤란 인터내셔널 퍼머넌트 페어그라운드에서 열리는'이란 테헤란 의료기기 전시회(Iran Health 2019)' 한국관 참가업체를 이달 25일까지 모집한다.

협회는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와 공동수행기관으로서 국내 업체의 이란 및 중동 의료기기 시장 진출과 수출 확대를 위해 2016년부터 4년째 전시회 지원사업을 펼치고 있다.

한국의료기기산업협회는 오는 6월 8∼11일 이란 테헤란 인터내셔널 퍼머넌트 페어그라운드에서 열리는'이란 테헤란 의료기기 전시회(Iran Health 2019)' 한국관 참가업체를 이달 25일까지 모집한다. 사진은 지난해 열린 'Iran Health 2018' 한국관과 참가업체 관계자들.
한국의료기기산업협회는 오는 6월 8∼11일 이란 테헤란 인터내셔널 퍼머넌트 페어그라운드에서 열리는'이란 테헤란 의료기기 전시회(Iran Health 2019)' 한국관 참가업체를 이달 25일까지 모집한다. 사진은 지난해 열린 'Iran Health 2018' 한국관과 참가업체 관계자들.

이란헬스는 1998년부터 매년 21년간 개최된 이란 최대 의료분야 전시회로 의료기기뿐만 아니라 의약품·치과장비·헬스케어 제품 등 의료 전반에 걸친 분야가 참여함으로써 이란 의료 산업의 유망 기업 및 바이어를 만날 좋은 기회의 장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

한국관은 약 12개 부스로 구성된다. 한국관 참가업체는 임차료·장치비·운송비를 포함해 참가비의 최대 50%까지 국고 지원을 받을 수 있으며, 현지 KOTRA 무역관을 통해 바이어 명단 제공, 참가업체 홍보 등 해외마케팅 지원도 받는다.

이경국 회장은 "최근 이란 무역제재 강화에 따라 진출에 우려되는 부분이 있겠지만, 의료기기는 대표적인 비제재품목이고 이란 내 의료기기 공급도 부족한 상황이라 우리 기업들의 적극적인 움직임으로 오히려 시장 진출에 좋은 환경"이라고 말했다(문의: 한국의료기기산업협회 국제협력팀/T. 070-7725-6999·E-mail: june@kmdi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