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국인환자 유치사업 설명회 서울·광주서 열려
외국인환자 유치사업 설명회 서울·광주서 열려
  • 이정환 기자 leejh91@doctorsnews.co.kr
  • 승인 2017.10.27 11:42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흥원, 11월 10일 광주, 11월 22일서울에서 설명회 개최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은 '외국인환자 유치 활성화 및 한국의료 신뢰도 제고를 위한 사업 설명회'를 오는 11월 10일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 이어 11월 22일에는 서울 코엑스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진흥원은 이번 설명회를 통해 외국인환자 유치 관련 정보를 제공하고 유치사업 활성화를 위한 논의의 장을 마련할 예정이다.

이번 설명회는 ▲2017년 외국인환자 유치사업 전망 및 활성화 정책(한국보건산업진흥원) ▲유치 의료기관 평가·지정제도, 유치 실적 보고·실적 조사 및 의료사고배상책임보험 등 외국인환자 유치제도(한국보건산업진흥원) ▲외국인환자 유치의료기관 평가·지정 사례(인하대학교 병원) ▲외국인환자 유치기관이 알아야 할 의료분쟁 및 의료법(법무법인 다우) ▲메디컬 비자 발급 및 외국인환자 유치 시 유의사항(광주출입국관리사무소) ▲외국인환자 우수 유치기관 사례 및 전략 공유(광주지역 우수 유치기관) ▲메디컬코리아 지원센터(불법브로커 신고센터 동시 운영)의 주요 기능 및 역할(한국보건산업진흥원)을 주제로 진행될 예정이다.

특히 이번 서울 설명회는 아시아 최대 글로벌 헬스케어 비즈니스의 장인 'Medical Korea 2017(진흥원 주관·보건복지부 주최, 11.21~22)'과 동시 개최돼 외국인환자 유치뿐만 아니라 의료산업·의료 해외진출·동계올림픽 연계 한국의료 홍보 등 글로벌 헬스케어의 새로운 도전과 미래를 위한 통찰의 장이 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또 광주 설명회는 지역 내 외국인환자 우수 유치기관의 유치사례 및 전략 공유를 통해 외국인환자 유치 활성화 선도 지역으로 발돋움하기 위한 방안을 논의 및 모색할 예정이다.

외국인환자 유치 의료기관과 유치업체 및 외국인환자 유치사업에 관심이 있는 사람(지역 무관) 누구나 광주 설명회는 사전 등록 없이 당일 참석(무료)이 가능하며, 서울 설명회는 사전(www.medical-korea.org 통해 11월 10일까지 무료) 또는 현장유료등록(11.21∼22, 1만원)이 필요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