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회는 이때?" 계속되는 약계 성분명 처방 시도, 역풍 가능성
"기회는 이때?" 계속되는 약계 성분명 처방 시도, 역풍 가능성
  • 홍완기 기자 wangi0602@doctorsnews.co.kr
  • 승인 2022.03.29 06:00
  • 댓글 17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7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조사 2022-04-04 18:21:37
그럼 이 기회에 병원에서 오리지널과 카피약중에 어느처방의 빈도가 더 많은지 조사를 해보죠

의약분업폐지 2022-04-01 19:46:42
의약 분업해서 좋아진게 뭐 있나요. 소비자 입장에서 약사들만 장사 잘하는거 외에 좋아진게 없어요 환자들 불편하게 하고 건강보험료만 오르게 하고 ... 약사들이 병원안에서 약 지으면 돈많이 못버니까
궁극적인 목표는 그거잖아요. 장사꾼

ㄹㄹ 2022-03-31 12:10:04
밑에 다 약사들같은데 그럼 환자들을 위해서 선택분업하면 되겠네?? 맞지??

그래 2022-03-30 22:48:25
이참에 약국은 성분명조제 하고 병원은 원내조제 해서 서로 경쟁하자.

닿보드레 2022-03-30 12:49:28
학계에서 인정되고 국가에서 기준으로 삼는 생물학적 동등성 기준을 왜 의사님들만 받아들이지 못하실까요? 복제약 회사들이 살아 남는건 의사님들이 복제약을 사랑해 주셔서 아니던가요?
기자님, 구체적 의약품의 선택권이라는 표현을 쓰셨는데 , 상품 선택 결정 권한이 맞는 표현이겠죠?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