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을 위한 바른 소리, 의료를 위한 곧은 소리
updated. 2024-07-16 06:00 (화)
조인성 비대위원장, 국회서 '원격의료 반대' 시위

조인성 비대위원장, 국회서 '원격의료 반대' 시위

  • 최원석 기자 cws07@doctorsnews.co.kr
  • 승인 2014.10.24 11:57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4일 복지위 종합국감 진행 중 국회 정문서 1인 시위
"정기국회서 원격의료 법안 처리 안 되면 힘 잃을 것"

▲ 조인성 대한의사협회 의료정상화를 위한 비상대책위원회 공동위원장이 24일 국회 정문 앞에서 원격의료를 반대하는 1인 시위를 벌였다.
조인성 대한의사협회 의료정상화를 위한 비상대책위원회(이하 비대위) 공동위원장이 13일에 이어 24일 원격의료에 반대하는 두번째 1인 시위에나섰다.

조 위원장은 24일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종합 국정감사에 맞춰 오전 8시 30분경 국회 정문 앞에서 '오진과 질병정보 유출 가능성이 큰 원격의료를 반대한다'는 제하의 성명서를 발표하고 시위를 벌였다.

조 위원장은 "비대위는 정부가 일방적으로 강행 추진하고 있는 부실·불안·불통의 원격의료를 절대 반대한다"며 "오늘이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종합감사일인 만큼, 국감장을 찾아 21명의 보건복지위원 모두에게 졸속 시범사업의 문제점과 질의내용에 대해 전달하겠다. 정기국회에서 원격의료 법안이 상정되지 않도록 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특히 "원격의료 관련 의료법 개정안은 지난해 10월 29일 입법예고돼 올해 4월 2일 국회로 이송됐지만 복지위에 상정된 것은 아니다"며 "예산을 수반하는 법안은 정기국회에서 처리되지 못하면 힘을 잃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아울러 "11월부터 전국의 의사들에게 원격의료 반대 서명운동을 진행할 것"이라며 "다음 주 부터 포스터와 함께 SNS, 유투브를 통해 비대위의 입장을 홍보 하겠다"고 말했다. 

개의 댓글
댓글 정렬
BEST댓글
BEST 댓글 답글과 추천수를 합산하여 자동으로 노출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수정은 작성 후 1분내에만 가능합니다.
/ 400
내 댓글 모음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