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계·산업안전보건공단 "산업재해 예방"
병원계·산업안전보건공단 "산업재해 예방"
  • 송성철 기자 good@doctorsnews.co.kr
  • 승인 2012.07.26 10:38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병협·중병협·노인요양병원협 25일 협약식

▲ 왼쪽부터 윤영복 대한노인요양병원협회장·백헌기 산업안전보건공단 이사장·김윤수 병협회장·백성길 중병협 회장.
병원계와 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이 진료 현장에서 일어날 수 있는 산업재해를 예방하기 위해 손을 잡기로 했다.

대한병원협회·대한중소병원협회·대한노인요양병원협회는 25일 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과 '안전한 병원 함께 가꾸기' MOU를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의료분야에서 산업재해 발생이 꾸준히 증가하고 있고, 산업재해를 사전에 예방하고 안전한 근무 환경을 조성하자는 취지에서 이뤄졌다.

고용노동부에 따르면, 2011년 전체 산업재해자는 9만 3292명. 이 중 보건 및 사회복지사업 분야에서 2602명의 산업재해자가 발생했다. 특히 병원업종에서는 184명의 재해자가 발생, 지난해 159명에 비해 10.8%(25명)가 늘어났다.

병협을 비롯한 3개 단체는 회원병원들을 대상으로 산업재해 예방과 홍보에 나서기로 했으며, 산업안전보건공단은 병원을 위한 안전보건컨설팅·안전보건경영시스템(KOAHA 18001) 구축·시설 개선 자금 지원 등에 나서기로 했다.

협약식에서 김윤수 병협 회장은 "업무협약은 병원 종사자들의 산업재해를 막고 안전한 병원을 만드는데 중요한 첫 발걸음"이라며 "서로 파트너십을 강화하고, 산업재해 예방에 적극적으로 협력함으로써 병원 종사자들의 피해를 최소화하는데 힘을 모으자"고 당부했다.

백헌기 산업안전보건공단 이사장은 "안전한 병원을 만들기 위한 업무협약은 앞으로 병원 종사자들의 재해를 감소시키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개의 댓글

0 / 400
댓글 정렬
BEST댓글
BEST 댓글 답글과 추천수를 합산하여 자동으로 노출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수정은 작성 후 1분내에만 가능합니다.
/ 400

내 댓글 모음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