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병원 EMR최종보고회
서울대병원 EMR최종보고회
  • 송성철 기자 songster@kma.org
  • 승인 2002.02.22 00:00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대병원 EMR 추진팀(팀장 노동영 교수)은 19일 임상의학연구소 1층 강당에서 'EMR 컨설팅 최종 보고회'를 개최했다.

진료정보 공유와 의무기록 디지털화, 최신정보 기술 도입 등 서울대병원이 추진하고 있는 EMR(Electronic Medical Records)은 chartless 구현 및 정보활용 극대화로 종합의료정보시스템을 완성하게 된다.


EMR을 도입하기에 앞서 지난해 11월부터 컨설팅 프로젝트를 착수해 약 3개월에 걸쳐 환경분석 및 현황분석, 미래모형 수립과 실행계획을 수립해 온 EMR 추진팀은 이날 최종 보고회를 열어 병원교직원 및 관계자들에게 그 동안의 추진 과정을 발표했다.

최종 보고회는 박용현 원장의 인사말에 이어 컨설팅 진행 경과 보고(변남수), 진료부문 EMR 추진 방안(진호준), 간호부문 EMR 추진 방안(조인숙), EMR 시스템 기술 구조 정의(조충호), 단계적 구축방안 및 향후 발전방향(변남수)의 순으로 진행됐으며 원내외 교직원 100여 명이 참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