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약품분류 기준
의약품분류 기준
  • 김영식 기자 kmatimes@kma.org
  • 승인 2000.03.06 00:00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건복지부는 의약분업 시행에 앞서 전문의약품과 일반의약품의 분류기준 및 변경절차 등을 정비하기로 하고 4일 의약품 분류기준에 관한 규정 개정안을 입안 예고했다.

이 개정안의 주요 골자는 전문의약품과 일반의약품의 분류기준을 대한의사협회와 대한약사회가 합의 건의한 분류기준안을 토대로 보다 구체적으로 규정하고 있다.

의사·치과의사 및 약사 관련 단체에서 전문의약품과 일반의약품 분류내용에 이의가 있는 경우 그 변경을 신청할 수 있도록 개정안을 마련했다.

이 법안은 또 지속적이고 체계적인 의약품 분류 재검토를 위해 약사법 제26조 3의 규정에 의한 의약품 재평가시에 의약품 분류도 함께 재검토하도록 했다.

복지부는 개정안에 의견이 있는 기관·단체 또는 개인은 오는 25일까지 의견서를 체출해 주도록 요청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