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일제약, 하반기 혁신적 인사 단행
건일제약, 하반기 혁신적 인사 단행
  • 이정환 기자 leejh91@kma.org
  • 승인 2009.10.01 15:38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선호 전무이사 부사장 승진…본사 팀장급 인력 순환보직

김선호 신임 부사장
건일제약(대표이사 김영중)은 10월 1일자로 본사 및 자회사 ㈜펜믹스(대표이사 김용옥)에 대한 대대적인 인사 발령을 단행했다.

건일제약은 이번 인사에서 자회사 펜믹스 관리본부장을 맡고 있는 김선호 전무이사를 부사장으로 승진했다고 밝혔다.

김선호 펜믹스 부사장은 고려대 화학공학과와 고려대 경영대학원를 졸업했고, 이후 미국공인회계사(AICPA) 자격을 취득했다. 이후 건일제약 기획본부장, 관리본부장을 거쳐 현재 펜믹스 관리본부장으로 재직 중이며, 페니실린 완제 의약품 전문회사인 펜믹스의 빠른 성장에 지대한 공헌을 세웠다.

건일제약 자회사 펜믹스는 페니실린 완제 의약품 생산 전문 기업을 모토로 2002년 설립 이후 비약적인 발전을 거듭해 2009년 현재 국내 위수탁생산액 약 200억원, 일본 수출액 약 190억원 규모의 대표적인 위수탁 생산 전문 기업이다.

건일제약은 펜믹스 이외에 본사에서는 박요한 이사의 승진 외에 9명의 팀장급 인력에 대해 장기적 인재 육성차원에서 순환보직을 전격 단행했다.

최재희 건일제약 이사(기획관리본부장)는 "차기 조직리더로서 성장할 수 있도록 타 업무경험의 기회를 부여하는 것이 이번 인사의 의미"라며 "앞으로 수시로 팀장급 인력에 대한 역량강화 차원의 순환보직이 실시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