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첫 미국부인암학회 원로회원 승인
국내 첫 미국부인암학회 원로회원 승인
  • 이석영 기자 lsy@kma.org
  • 승인 2008.10.13 14:48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재욱 명지병원장 최근 원로회원 가입

▲ 김재욱 관동의대 명지병원장
김재욱 관동의대 명지병원장(산부인과)은 최근 미국부인암학회(Society of Gynecologic Oncologists ; SGO) 원로회원으로 승인됐다고 13일 밝혔다.

김 원장은 30년 이상 연세의대 교수로 일하면서 부인암 분야에서 많은 연구업적을 남겼으며, 6년간의 미국부인암학회 공식 학회지인 'Gynecologic Oncologists'의 편집위원과 이 협회 국제교류협력위원회 위원으로 헌신한 공로를 인정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미국부인암학회는 이 분야 최고 권위의 학회로 우리나라에서 정회원은 김 원장을 포함해 6명이며, 원로회원은 김 원장이 처음인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