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혈성혈관질환 치료물질 상품화 추진
허혈성혈관질환 치료물질 상품화 추진
  • 신범수 기자 shinbs@kma.org
  • 승인 2004.07.15 00:00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유는 한국화학연구원과 '허혈성 혈관질환 치료물질'에 대한 기술실시계약을 체결했다고 9일 밝혔다.
㈜유유는 한국화학연구원과 '허혈성 혈관질환 치료물질'에 대한 기술실시계약을 체결했다고 9일 밝혔다.

이번 계약은 한국화학연구원이 보유하고 있는 허혈성 혈관질환 치료물질 2건의 특허기술에 대하여 ㈜유유가 국내외 전용실시권 및 재실시권을 취득하고, 심근경색 및 부정맥 등 허혈성혈관질환치료제 개발을 위해 전임상·임상실험을 추진한다는 내용이다.

한국화학연구소와 유유는 지난 2001년부터 심근경색·협심증 및 부정맥 등 허혈성 혈관 질환을 치료할 수 있는 후보물질 개발을 위해 협동연구를 추진해왔다.
㈜유유는 이번 기술실시계약 체결을 통해 심근경색과 부정맥 치료를 중심으로 전임상·임상실험을 거쳐 상품화시킨다는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