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을 위한 바른 소리, 의료를 위한 곧은 소리
updated. 2024-06-19 22:27 (수)
임현택 의협 회장, 첫 달 급여 전액 여기다 '올인'

임현택 의협 회장, 첫 달 급여 전액 여기다 '올인'

  • 김미경 기자 95923kim@doctorsnews.co.kr
  • 승인 2024.05.29 17:02
  • 댓글 5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려움 겪는 전공의 보면 가슴아파 안그럴 수 없었다"

ⓒ의협신문
ⓒ의협신문

대한의사협회가 추진 중인 전공의 지원사업에 지원금 6000만원이 모였다. 임현택 대한의사협회장 역시 5월 취임 후 처음 수령한 월 급여를 전액 기부했다.

의협은 전공의들의 경제적 어려움을 지원하기 위해 지원금을 모금하는 한편, 지원 전담 면담 창구와 콜센터를 개설하고 지원을 이어 나가고 있다. 

의협회장 취임 이튿날 초도 상임이사회에서 전공의 지원 대책이 주요 안건으로 상정됐다. 10일에는 전공의 구호를 위한 사업 TF(둥지)를 본격 출범하고 지원을 신청한 전공의와 첫 면담이 이뤄지는 등 전공의 지원을 회무에 우선시하고 있다. 

임현택 의협회장은 "자발적 사직이 장기화 되면서 전공의들이 생계에 어려움을 겪는 상황이 지속되고 있다"며 "저수지에 물이 고여야 목마른 자들이 목을 축일 수 있듯, 회원들의 후원으로 많은 성금이 모일 수 있도록 홍보하고 독려하겠다"고 밝혔다. 

의협은 더 많은 전공의 지원을 위한 온라인 창구 개설과 수기 공모사업 등을 준비하고 있다. 협회의 지원이 필요한 전공의는 전용 콜센터(☎1566-2844)로 문의하면 된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