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을 위한 바른 소리, 의료를 위한 곧은 소리
updated. 2024-06-12 21:16 (수)
윤승규 서울성모병원장, '바이바이 플라스틱 챌린지' 동참

윤승규 서울성모병원장, '바이바이 플라스틱 챌린지' 동참

  • 이영재 기자 garden@kma.org
  • 승인 2024.05.07 11:07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승규 서울성모병원장이 '바이바이 플라스틱 챌린지'에 동참하고 있다.
윤승규 서울성모병원장이 7일 '바이바이 플라스틱 챌린지'에 동참했다.

윤승규 서울성모병원장(소화기내과)이 7일 병원 SNS(유튜브·인스타그램·페이스북·네이버 블로그 등)를 통해 '바이바이 플라스틱(Bye Bye Plastic) 챌린지'에 동참했다.

이 챌린지는 SNS에 플라스틱 줄이기를 실천하겠다는 각오와 '안녕'이라는 의미로 양손을 흔드는 사진을 게재하고, 다음 참여자를 지목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윤승규 원장은 원종철 가톨릭대 총장의 지목을 받아 챌린지에 동참했으며, 다음 주자로 배시현 은평성모병원장과 백수인 ㈜다진 대표를 추천했다.

'바이바이 플라스틱 챌린지'는 생활 속 불필요한 플라스틱 사용을 줄이기 위해 환경부가 시작한 범국민적 참여 운동으로, 전 직원이 플라스틱 사용 등을 줄여 환경을 보존할 수 있는 구체적인 실천을 이어갈 예정이다. 

서울성모병원은 3가지 실천 방안을 제안하고 전사적 차원에서 챌린지를 전개키로 했으며, 병원을 방문하는 환자와 교직원이 함께 일상 속 플라스틱 사용 최소화에 나선다. 
  
실천방안으로는 ▲서울성모병원 애플리케이션 내 스마트 바코드(Smart Card)를 사용해 연간 1만 개 이상의 플라스틱 환자 등록증 발급을 줄인다 ▲신입사원에게 웰컴 텀블러를 지급해 플라스틱 컵을 포함한 일회용품 사용을 줄인다 ▲카페 안젤로, 롤링핀 등 병원 내 카페 방문 시 개인 컵을 사용하면 할인을 제공한다 등을 제안했다.

윤승규 병원장은 "우리 병원은 지난 2021년에도 '고고 챌린지'(Go Go Challenge)에 참여해 친환경 캠페인을 펼치는 등 ESG 경영을 위한 노력을 지속해오고 있다"라면서 "이번 바이바이 플라스틱 챌린지에도 참여하게 돼 뜻깊게 생각하고 앞으로도 다양한 활동을 통해 탄소 중립에 기여하고 환경보호에 함께 하겠다"고 말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