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을 위한 바른 소리, 의료를 위한 곧은 소리
updated. 2024-06-21 13:02 (금)
이성규 병협회장 "국민 신뢰받는 병원…위대한 역정 나선다"

이성규 병협회장 "국민 신뢰받는 병원…위대한 역정 나선다"

  • 이영재 기자 garden@kma.org
  • 승인 2024.05.03 09:09
  • 댓글 1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성규 제42대 병협회장 취임…"위기 속 무거운 책임감"
근거 중심 선제적 정책 제안·유관기관 공조체제 강화 약속

이성규 제42대 대한병원협회장이 2일 오후 병협회관 대회의실에서 취임식을 갖고 2년간의 임기를 시작했다.
이성규 제42대 대한병원협회장이 2일 오후 병협회관 대회의실에서 취임식을 갖고 2년간의 임기를 시작했다.

"근거 중심 선제적 정책 제안을 실현하고 유관기관 공조체제 강화, 행동하는 소통과 화합을 실천하겠습니다."

이성규 제42대 대한병원협회장이 2일 오후 병협회관 대회의실에서 취임식을 갖고 2년간의 임기를 시작했다. 

이성규 병협회장은 "대한병원협회의 사명은 국민건강 증진과 회원병원 권익향상이다. 최근 의대정원 확대로 촉발된 의료대란으로 병원계의 위기속에 취임하게 되어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라면서 "어려운 상황이지만 산적한 현안들을 실타래를 푸는 심정으로 한걸음씩 나아갈 것"이라고 다짐했다.

공약으로 제시했던 근거 중심 정책 제시 방안도 구체화 했다. 

이성규 병협회장은 "근거 중심의 선제적인 정책 제시를 위해 전문가 자문단 구성과 유관 기관과의 공조체제 강화, 말 보다는 행동으로 소통과 화합을 실천해 나갈 것"이라면서 "시도 및 직능 병원회와 함께 한 목소리로 문제 해결을 위해 힘을 모으고, 회원병원을 위한 해외연수·전시회 등 참여 기회 확대, 상설위원회 중심 미래의료 패러다임 선도에 역점을 두겠다"고 약속했다. 
 
또 '하나된 병협, 국민에게 신뢰받는 병원'으로 향하는 위대한 역정에 회원병원들의 격려와 응원을 당부했다. 

이날 취임식에는 제42대 집행부 이철희·김영태·유경하·조한호·박승일·이화성·윤을식·주영수·고도일·금기창 부회장 등과 유희철·조승연·유인상·김진호·김태완·이필순·김희열·김상일 상설위원장, 사무국 직원들이 함께 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