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을 위한 바른 소리, 의료를 위한 곧은 소리
updated. 2024-06-24 12:18 (월)
보건복지부 앞에 등장한 '근조' 화환 "의대증원, 망국정책"

보건복지부 앞에 등장한 '근조' 화환 "의대증원, 망국정책"

  • 박양명 기자 qkrdidaud@naver.com
  • 승인 2024.04.24 11:33
  • 댓글 3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건복지부·교육부·충북대 앞에 익명의 근조 화환 쇄도
복지부 정문 한켠에 암환자 가족이 보낸 응원 화환도

보건복지부 세종 청사 정문앞에는 의사들과 암환자 가족이 보낸 화환이 나란히 자리하고 있다. ⓒ의협신문
보건복지부 세종 청사 정문앞에는 의사들과 암환자 가족이 보낸 화환이 나란히 자리하고 있다. ⓒ의협신문

세종 보건복지부 정문 앞에 의대정원을 원점으로 돌려야 한다는 메시지가 적힌 근조 화환이 등장했다. 바로 옆에는 의대정원 정책을 밀어붙이고 있는 정부를 응원한다는 내용의 응원 화환도 있었다.

24일 의료계에 따르면, 23일 세종 보건복지부를 비롯해 교육부, 충북대 앞에는 익명의 의사들이 보낸 근조 화환들이 등장했다. 보건복지부 앞에는 10여개의 흰색 국화꽃 화환이 설치됐는데 의대증원 원점 재검토, 필수의료 패키지 폐기 등의 내용이 들어있었다.

다수의 화환은 전날 강한 바람에 쓰러져 있었다. '전공의 인권 보호'를 요구하는 메시지와 함께 박민수 보건복지부 제2차관의 파면을 요구하기도 했다. 전공의를 노예취급한다는 이유가 달려 있었다. 

'의대증원 2000은 망국정책이다, 미래세대에 책임을 지워서는 안된다'라는 주장도 있었다.

보건복지부 앞에 늘어선 근조 화환 옆에는 암 환자 가족들이 보낸 화환도 있었다. "의대증원 꼭 이뤄주세요"라는 내용으로 보건복지부를 응원하는 내용이 담겨 있었다. 이들은 보건복지부 장관과 차관에게 힘내라는 메시지도 전했다.

ⓒ의협신문
ⓒ의협신문

개의 댓글
댓글 정렬
BEST댓글
BEST 댓글 답글과 추천수를 합산하여 자동으로 노출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수정은 작성 후 1분내에만 가능합니다.
/ 400
내 댓글 모음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