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을 위한 바른 소리, 의료를 위한 곧은 소리
updated. 2024-05-21 19:16 (화)
대한민국 산재의료대상 김태우·이대균 과장

대한민국 산재의료대상 김태우·이대균 과장

  • 송성철 기자 medicalnews@hanmail.net
  • 승인 2024.02.04 15:32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순천병원 산재의료 강화·안산병원 공공의료 발전 공로
박종길 이사장  "공단 소속병원 의료진 합당한 예우·처우 개선"

박종길 근로복지공단 이사장(왼쪽)은 2일 안산병원을 방문, 2023년 대한민국 산재의료 대상자인 이대균 신경과장에게 표창장과 메달을 수여했다. ⓒ의협신문
박종길 근로복지공단 이사장(왼쪽)은 2일 안산병원을 방문, 2023년 대한민국 산재의료 대상자인 이대균 신경과장에게 표창장과 메달을 수여했다. ⓒ의협신문

김태우 순천병원 직업환경의학과장과 이대균 안산병원 신경과장이 2023년 대한민국 산재의료대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대한민국 산재의료대상은 근로복지공단 13개 산하 의료기관에 종사하는 의사 중 산재의료 발전에 공헌한 최고 의사에게 수여하는 상이다. 

'산재의료 강화' 분야 수상자인 김태우 순천병원 직업환경의학과장은 근로자의 업무상 질병 과 관련해 전문적이고 객관적인 산재 인과관계 조사와 직장 복귀 활성화 등에 헌신하고, 산재 근로자 지원과 건강검진 등 산업보건사업을 통해 산재 예방을 위해 선도적 역할을 수행한 점을 높게 평가 받았다.

'공공의료 발전' 분야 수상자인 이대균 안산병원 신경과장은 공공의료본부장직을 맡아 지역 공공의료협력체계 구축을 통한 중증 응급 이송 전원·감염 및 환자안전 관리·퇴원환자 연계·재활의료 및 지속관리 협력 등 필수보건의료 발전을 위해 헌신한 점을 인정받았다. 

박종길 근로복지공단 이사장은 직접 순천병원과 안산병원을 방문, '산재의료대상' 패치를 새긴 의사가운과 순금 메달을 수여하며 격려했다.
 
박종길 이사장은 "영광스런 두 분의 수상자에게 진심어린 축하를 전한다"며 "앞으로도 묵묵하게 소임을 다하는 공단 소속병원 의료진에게 합당한 예우와 처우를 개선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근로복지공단은 전국에 13개 산재 의료기관을 통해 산재환자에게 특화된 전문재활치료를 제공, 조속한 일상 복귀를 지원하는데 집중하고 있다, 의료취약지역 거점 공공병원 역할도 맡아 응급의료서비스를 비롯한 공공의료를 제공하고 있다.

 

개의 댓글
0 / 400
댓글 정렬
BEST댓글
BEST 댓글 답글과 추천수를 합산하여 자동으로 노출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수정은 작성 후 1분내에만 가능합니다.
/ 400
내 댓글 모음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