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을 위한 바른 소리, 의료를 위한 곧은 소리
updated. 2024-07-13 06:00 (토)
당뇨병학연구재단-카카오헬스케어 "당뇨병 관리 합심"

당뇨병학연구재단-카카오헬스케어 "당뇨병 관리 합심"

  • 이영재 기자 garden@kma.org
  • 승인 2023.06.19 09:56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속혈당장치 활용 유병률 낮추고 당뇨환자 삶의 질 개선
65세 이상 44% 당뇨병…다양한 교육·홍보 활동 공동 진행

당뇨병학연구재단과 카카오헬스케어는 6월 14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당뇨병과 혈당 관리를 위한 교육·홍보 활동 등을 함께 추진한다.
당뇨병학연구재단과 카카오헬스케어는 6월 14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당뇨병과 혈당 관리를 위한 교육·홍보 활동 등을 함께 추진한다.

당뇨병학연구재단과 카카오헬스케어가 최근 환자와 위험군이 모두 빠르게 증가하고 있는 당뇨병의 관리와 유병률 감소에 힘을 모으기로 했다. 

당뇨병학연구재단과 카카오헬스케어는 6월 14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연속혈당측정장치(CGM)를 활용해 당뇨병의 유병률을 줄이고 당뇨병 환자의 혈당 관리와 삶의 질을 개선하기 위한 연구 및 당뇨병과 혈당 관리를 위한 교육·홍보 활동 등을 함께 추진한다.

대한당뇨병학회가 작년에 발표한 <당뇨병 팩트 시트 2022>에 따르면 우리나라 30세 이상의 당뇨병 환자수는 지난 10년 사이 320만 명에서 600만 명으로 급증했으며, 65세 이상 인구의 경우 약 44%가 당뇨병을 갖고 있어 당뇨병은 초고령사회 진입을 앞둔 현재 시급한 사회적 문제로 대두되고 있다.

CGM은 피하에 부착된 센서를 통해 체내의 혈당 수치를 5분마다 측정해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다. CGM은 인슐린을 투여하는 당뇨병 환자에서 저혈당의 위험을 낮추면서 혈당을 개선하는 효과가 입증됐다. 

최근 대한당뇨병학회가 발표한 '2023 당뇨병 진료지침'에서는 1형당뇨병이나 인슐린주사요법을 하는 2형당뇨병 성인에서 CGM을 상시 사용뿐만 아니라 비인슐린 치료만 하는 2형당뇨병 성인에서도 CGM을 주기적으로 사용할 수 있다고 권고했다.

당뇨병학연구재단은 비영리 공익법인으로 당뇨병과 관련된 학술, 교육, 연구 활동 등을 지원하고 있으며, 대국민 당뇨병 인식조사와 캠페인 등 당뇨병 환자의 관리와 삶의 질 개선 및 국민건강 증진을 위한 다양한 사업들을 지속하고 있다.

원규장 이사장은 "인공지능과 같은 디지털 헬스케어의 최신 기술과 CGM을 활용한 다양한 연구를 통해 국가적 차원에서 당뇨병의 유병률을 낮출 수 있는 해법을 찾고, 국민이 당뇨병에 대해 보다 쉽게 이해하고 더 나아가 적절한 생활 습관 개선을 통해 당뇨병의 발생을 예방할 수 있도록 다양한 교육과 홍보 활동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개의 댓글
댓글 정렬
BEST댓글
BEST 댓글 답글과 추천수를 합산하여 자동으로 노출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수정은 작성 후 1분내에만 가능합니다.
/ 400
내 댓글 모음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