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ST, '슈가논' 심근병증 예방효과 국제학술지 게재
동아ST, '슈가논' 심근병증 예방효과 국제학술지 게재
  • 최승원 기자 choisw@kma.org
  • 승인 2023.04.25 18:56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섬유증을 줄여 당뇨병성 심근병증을 예방 확인
인제의대 원종철·김형규 교수 연구팀 발표

동아에스티는 DPP-4 억제제 계열의 당뇨병치료제 신약 '슈가논(주성분: 에보글립틴)'의 당뇨병성 심근병증 예방효과를 국제학술지 <실험 및 분자 의학(experimental & molecular medicine>'에 최근 게재됐다고 4월 25일 밝혔다.

인제의대 원종철 교수(상계백병원 내분비내과)와 김형규 교수(심혈관 및 대사질환센터)가 공동 연구팀으로 이번 연구를 주도했다.

연구팀은 당뇨병 및 비만 모델 생쥐에 12주 동안 매일 슈가논(100mg/kg/일)을 경구 투여해 당뇨병성 심근병증에 대한 효과를 관찰한 결과, 당뇨병성 심근병증에서 나타나는 심장의 수축기 및 이완기 기능 이상과 비대증, 섬유증 개선 효과를 확인했다.

당뇨병성 심근병증은 관상동맥질환, 비조절고혈압, 판막과 선천성 심장병을 동반하지 않은 심장 구조와 기능 이상이 특징이다.

비만과 당뇨병 환자는 지방산 대사와 지질 신호전달 체계 이상으로 발생하는 심근세포의 산화 스트레스, 섬유화, 미토콘드리아 기능장애 등이 원인으로 최근 알려졌다.

슈가논은 CD36과 ACSL1, FABP3, PPARgamma, DGAT1의 억제와 FOXO1의 인산화 촉진을 통해 심근에 지질 방울의 축적을 줄여 심장 지방 독성을 예방했다. 심장 전체에 대한 RNA 시퀀싱을 통해 지질 대사와 관련된 유전자(DEGs)에 슈가논이 주로 영향을 미친 것으로 확인됐다.

미토콘드리아를 활성화하는 PGC1/NRF1/TFAM을 활성화해 미토콘드리아의 기능을 개선하고 손상을 줄였다.

연구팀은 "슈가논이 지방 독성과 미토콘드리아 손상을 줄여 심장 기능을 향상하고 당뇨병성 심근병증에 대한 치료 옵션이 될 수 있다는 가능성을 제시했다"고 자평했다.

원종철 인제의대 교수(상계백병원 내분비내과)는 "추가 연구가 필요하지만 이번 연구로 당뇨병 및 비만 생쥐가 슈가논 투여로 심장 지방 독성, 미토콘드리아 손상과 섬유화를 줄여 당뇨병성 심근병증을 예방한다는 것을 입증한 첫 번째 연구"라고 평가했다. "DPP-4 억제를 통해 지방산 활용을 억제하는 것이 당뇨병성 심근병증의 심장 효율을 높이기 위한 유망한 전략인 것이 확인됐다"라고도 덧붙였다.

동아에스티는 "이번 상계백병원 공동 연구팀의 연구성과로 슈가논의 당뇨병성 심근병증 예방 가능성을 확인할 수 있었다"며 "추가 연구를 통해 슈가논의 신뢰성 있는 근거 자료를 의료진에게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슈가논은 동아에스티가 개발한 대한민국 26호 신약이다. 동아에스티에 따르면 DPP-4 효소에 대한 선택성이 높아 적은 용량으로도 우수한 혈당 강하 효과를 나타낸다. 신장 기능이 저하된 환자도 용량 조절없이 사용할 수 있다.

개의 댓글

0 / 400
댓글 정렬
BEST댓글
BEST 댓글 답글과 추천수를 합산하여 자동으로 노출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수정은 작성 후 1분내에만 가능합니다.
/ 400

내 댓글 모음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