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을 위한 바른 소리, 의료를 위한 곧은 소리
updated. 2024-07-25 18:43 (목)
HK이노엔 케이캡, 8천억원 시장 규모 브라질에 기술수출

HK이노엔 케이캡, 8천억원 시장 규모 브라질에 기술수출

  • 최승원 기자 choisw@kma.org
  • 승인 2023.01.26 11:36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브라질 대형 제약사 유로파마 중남미 최대 시장 확보 기대

HK이노엔이 자사의 신약 '케이캡'을 브라질 대형 제약사 '유로파마(Eurofarma)'에 기술수출한다고 1월 26일 밝혔다. 유로파마는 브라질을 중심으로 중남미 전역에 영업력을 갖춘 대형 제약사이기 때문에 제품 출시 후 빠르게 시장 점유율을 확보할 것으로 기대된다.

브라질의 소화성 궤양용제 시장 규모는 2020년 기준 연간 약 8000억원 규모로, 중남미 최대 시장이자 전 세계에서 6번째로 큰 시장이다.

케이캡은 미국, 캐나다 기술 이전에 이어 이번 브라질 기술 이전으로 아메리카 대륙 전역에 진출하게 된다.

곽달원 HK이노엔 대표는 "최근 글로벌 시장에서 케이캡의 수출 계약, 후속 임상, 품목 허가, 출시 등이 빠른 속도로 이뤄졌다"며 "2028년까지 100개국 진출을 목표로 글로벌 사업에 더욱 박차를 가하겠다"라고 말했다.

P-CAB계열의 위식도역류질환 신약 케이캡은 지난 해에만 1252억원의 원외처방 실적을 기록한 블록버스터 국산 신약이다. 복용 후 최단 30분내로 빠르게 약효가 나타나고 6개월간 장기 복용에도 유효성과 안전성을 확보했다.


개의 댓글
댓글 정렬
BEST댓글
BEST 댓글 답글과 추천수를 합산하여 자동으로 노출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수정은 작성 후 1분내에만 가능합니다.
/ 400
내 댓글 모음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