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산 SGLT-2 억제제 나왔다, 대웅제약 '엔블로' 허가
국산 SGLT-2 억제제 나왔다, 대웅제약 '엔블로' 허가
  • 고신정 기자 ksj8855@doctorsnews.co.kr
  • 승인 2022.11.30 19:18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나보글리플로진' 당뇨병 신약 연구 결실...식약처, 30일자로 허가
국내 개발 첫 SGLT-2 억제제-36번째 국산 신약 '더블 타이틀' 획득
ⓒ의협신문

36번째 국산 신약이 탄생했다. 

주인공은 대웅제약의 '엔블로(성분명 이나보글리플로진)'. 엔블로는 국내 제약사가 내놓은 최초의 SGLT-2 억제제 계열 당뇨병 신약이라는 타이틀도 갖게 됐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제2형 당뇨병 환자의 혈당조절 향상을 위한 대웅제약의 '엔블로0.3밀리그램(이나보글리플로진)'을 국내에서 개발된 36번째 신약으로 11월 30일 허가했다고 밝혔다.

엔블로는 국내 제약사가 내놓은 최초의 SGLT-2 억제제 계열 당뇨병 신약이다. 

제2형 당뇨병 환자의 혈당조절을 향상시키기 위해 투여하는 식사·운동요법의 보조제로, 신장에서 포도당이 재흡수되는 것을 억제해 소변으로 포도당이 배출되도록 함으로써 혈당을 낮춰준다.

식약처는 "식약처는 이번 신약 허가로 제2형 당뇨병 환자의 치료제 선택범위와 치료 기회의 확대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