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협회, 대면행사 많아져 660여억원 추경 편성
병원협회, 대면행사 많아져 660여억원 추경 편성
  • 김영숙 기자 kimys@doctorsnews.co.kr
  • 승인 2022.11.29 17:58
  • 댓글 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9일 정기이사회…본 예산대비 5억 4750여만원 증액
규정 개정안·임원보선 및 고문위촉·11개 병원 회원 입회 의결
ⓒ의협신문
29일 열린 대한병원협회 정기이사회. 거리두기 해제 등 대면행사 증가 등으로 추경예산을 심의, 의결했다.ⓒ의협신문

대한병원협회(회장 윤동섭)는 2022 회계연도 제1차 정기이사회를 열어 원 예산 보다 5억 4750여만원 증액된 660억 2048만 4000원의 추경예산을 편성, 의결했다고 밝혔다.

29일 오후 12시30분 그랜드 인터콘티넨탈호텔 5층 로즈홀에서 열린 이사회에서는 지난 정기총회에서 의결된 예산 654억 7291만6000원에서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해제로 대면 행사 증가와 병협 회관 대수선 비용 분담금 지출 금액 등을 반영했다. 그리고, 수련환경평가본부가 2020년부터 보건복지부로부터 위탁받아 추진해 오고 있는 ‘전공의 연차별 수련교과과정 체계화 구축사업’비용 분담 예산액도 포함됐다.

보건복지부 수탁사업 예산 554억여원을 제외하면 사무국 순 예산은 63억1249만5천원이다. 병원협회가 보건복지부로부터 수탁받아 진행중인 사업은 환자안전교육사업, 간호인력취업지원사업, 교육전담간호사지원사업과 선별진료소지원사업이다.

이사회는 홍창권 중앙대학교 의무부총장 겸 의료원장, 유경하 이화여자대학교 의무부총장 겸 의료원장을 각각 부회장 겸 윤리위원장과 정보화추진위원장을 겸하는 등 9명의 임원 보선을 심의, 의결했다.

또한, 28명의 상임고문도 위촉하여 윤동섭 회장과 함께 2024년 4월 30일까지 임기를 같이 한다. 이날 이사회는 제위원회 규정과 이사업무분담 규정 일부 개정안, 11개 신규 회원병원의 입회 및 송재찬 상근부회장의 개인회원 자격 연장도 심의, 의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기사속 광고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로 본지 편집방침과는 무관합니다.